전체뉴스

Total News

삼성전자, 갤럭시S2 벌룬타고 하늘로

입력 2011-07-15 11:59:16 수정 2011-07-15 12:00:00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삼성전자 '갤럭시S2'가 30km 상공으로 올라간다.

삼성전자는 갤럭시S2를 소형 기구에 실어 고도 30km으로 올려 보낸 후 트위터, 페이스북 등에 올린 SNS 메시지를 갤럭시S2 화면에 실시간으로 표시하는 '스페이스 벌룬(Space Balloon) 캠페인'을 삼성 일본 법인에서 진행한다고 15일 밝혔다.

갤럭시S2가 탑재된 소형 기구는 미국 네바다주 사막에서 15~17일(현지시간) 사흘간 매일 2시간 가량 띄워지며, 스페이스 벌룬 캠페인 사이트를 통해 실시간으로 메시지와 비행 모습 등이 중계될 예정이다.

특히, 갤럭시S2는 이번 프로젝트를 위해 △슈퍼 아몰레드 플러스의 시인성 △영하 50도의 환경에서 정상 동작 여부 △지상 착지 후에도 충격에 견디는 내구성 등 다양한 테스트를 모두 통과했다.

이번 캠페인을 진행한 美 JP 에어로스페이스(Aerospace)사 관계자는 "이번 캠페인은 갤럭시S2의 고도 비행에 사용자들이 직접 참여하는 이벤트"라며 "성층권 환경에서도 잘 작동되는 갤럭시S2의 성능에 놀랐다"고 말했다.

삼성전자 관계자는 "갤럭시S2는 세계 주요 시장에서 소비자들의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며 "앞으로도 스페이스 벌룬 캠페인과 같은 감성 마케팅을 통해 갤럭시S2 알리기에 적극 나설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삼성전자는 갤럭시S2 발사에 맞춰 발사 카운트 다운 행사, 라이브 메시지 전송 등 다양한 축하 이벤트도 함께 진행할 계획이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윤지희 기자(yjh@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사강, 탄탄한 꿀복근 공개 '아이 엄마 맞아?'
· 조각미남 원빈, 스타일 아웃도어 입다!
· 금보다 깔끔한 은이 대세

· 사무실에서도 바캉스 온 것처럼~ 시크한 오피스 마린룩!!
· 전국아파트값, 호황과 불황 사이 한 주만에 반등
· 매일-남양유업, 담합해서 올린 ‘매출’ 과징금으로

입력 2011-07-15 11:59:16 수정 2011-07-15 12:00:00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