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여름 밤, 자연 속에서 즐기는 Summer BBQ 파티!

입력 2011-07-20 17:02:00 수정 2011-07-20 17:03:00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다가오는 여름휴가를 어떻게 보낼지 아직 결정하지 못했다면, 대관령의 시원한 바람과 강원도의 밤 하늘을 배경으로 즉석에서 구워지는 바비큐와 시원한 생맥주를 함께 즐겨보는 것은 어떨까.

강원도 알펜시아에 위치한 특1급 호텔 ‘인터컨티넨탈 알펜시아 평창 리조트’와 ‘홀리데이 인 리조트 알펜시아 평창’은 8월 27일까지 자연 속에서의 여름밤을 더욱 특별하게 만들어줄 다양한 바비큐 프로모션을 선보인다.

▲ 인터컨티넨탈 ‘인터내셔널 바비큐 뷔페’

인터컨티넨탈 알펜시아 평창 리조트의 1층에 위치한 플레이버스 레스토랑은 자연의 정취를 느낄 수 있는 야외 테라스에서 바비큐가 가능해 도심과 다른 분위기에서 식사와 휴식을 함께 즐길 수 있는 공간이다.


‘인터내셔널 바비큐 뷔페’는 플레이버스의 뷔페에 돼지고기, 양고기, 닭고기 등의 다양한 육류 메뉴들을 호텔 조리장들이 테라스에서 바로 구워주는 것이 특징이다. 뷔페는 행사 기간 동안 매주 토요일 저녁에 선보이며, 7월 23일부터 8월 15일까지는 매일 저녁 진행된다.

프로모션 기간에는 인터컨티넨탈의 옥시라운지에서 로맨틱한 라이브 기타 연주가 함께 선보여 감미로운 음악을 들으며 뷔페를 즐길 수 있다. 가격은 세금 포함 성인 5만원, 어린이 3만원이다. 플레이버스 레스토랑 033-339-1302.

▲홀리데이 인 리조트 ‘셀프 야외 바비큐’ & ‘주류, 음료 무제한 바비큐 뷔페’

홀리데이 인 리조트 알펜시아 평창의 몽블랑 레스토랑 역시 동일한 기간에 가족, 친구, 연인 등 소중한 사람들과 즐거운 시간을 보낼 수 있는 ‘셀프 야외 바비큐’와 ‘주류, 음료 무제한 바비큐 뷔페’를 선보인다.

‘셀프 야외 바비큐’는 준비된 숯불 그릴에 직접 바비큐를 구워 먹을 수 있어 아이들과 야외 캠핑 분위기를 만끽하고 싶은 가족이나, 강원도의 여름밤을 즐기며 로맨틱한 데이트를 즐기고 싶은 연인에게도 안성맞춤이다.


2가지 타입 중 선택할 수 있으며 A타입 메뉴는 LA갈비, 삼겹살, 새우구이(4인 기준, 1.6kg), B타입 메뉴는 꽃등심, 양갈비(4인 기준, 2kg) 등으로 구성되어 있다. 또한 어린 시절의 향수를 불러일으키는 추억의 도시락과 하우스 와인 1병이 함께 제공되어 맛에 즐거움을 더한다. 가격은 세금별도 A타입 14만원, B타입 18만원이다.

맛있는 바비큐 메뉴와 시원하게 준비된 생맥주뿐 아니라 레드 & 화이트 와인, 강원도 지역 막걸리 등 주류와 음료까지 무제한으로 즐길 수 있는 ‘주류, 음료 무제한 바비큐 뷔페’도 준비돼 있다.

오랜만에 모이는 친구들 또는 가까운 직장 동료들과 함께 오붓하고 즐거운 시간을 보낼 수 있는 이번 프로모션은 세금별도 성인 3만 5천원, 어린이 2만 5천원의 실속 있는 가격에 다양한 메뉴를 무제한으로 즐길 수 있어 더욱 좋다. 몽블랑 레스토랑 야외 테라스에서 진행되는 라이브 기타 연주도 여름밤의 바비큐 파티에 즐거움을 더한다. 몽블랑 레스토랑 033-339-1310.

호텔 관계자는 “30도를 웃도는 무더운 도심을 벗어나, 시원한 바람과 아름다운 밤 하늘을 만끽할 수 있는 강원도에서의 휴가를 계획하는 고객들을 위해 이번 프로모션들을 준비했다”며 “즉석으로 요리된 다양한 바비큐 메뉴들을 즐기며 소중한 사람들과 함께 기억에 남는 시간을 보낼 수 있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윤지희 기자(yjh@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슈스케3, '이효리-엄정화' 이어 ‘윤미래’ 확정!
· 지성·여드름 피부 오일클렌징 ‘피부 적신호’
· 고현정, ‘태양 밖으로 안 나갈 것 같은 연예인’ 1위

· 여름방학 초등 수학, 학년별 학습 방법

· 여배우들, 단발에 빠지다!
· 남편 용돈 38만원, “가정 경제권 아내가 갖고 있다”

입력 2011-07-20 17:02:00 수정 2011-07-20 17:03:00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