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제국의 아이들 “이것이 섬머 그루밍이다”

입력 2011-07-29 10:19:08 수정 2011-07-29 10:20:14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스페셜 싱글의 타이틀곡 ‘와치아웃(Watch Out)’으로 활발한 활동에 돌입한 제국의 아이들(ZE:A)이 그들만의 쾌활한 매력을 보여주는 발랄하고 상큼한 스타일로 여심을 사로잡고 있다.

여름 분위기를 물씬 풍기는 화이트 톤의 시원한 의상과 각자의 개성에 맞는 헤어와 메이크업으로 세련된 섬머 스타일링의 진수를 보여주는 것.

그루밍이라는 단어가 더 이상 낯설지 않을 정도로 남성들의 뷰티 관심도가 높아지는 가운데, 제국의 아이들의 헤어와 메이크업을 담당하는 마끼에에서 여름철 딱 어울리는 와치아웃 컨셉으로 섬머 그루밍 노하우를 소개하니 주목해 보자.

▲ 피부톤은 살리고, 잡티만 커버

남성은 여성에 비해 피부의 모공이 넓거나 유분이 많기 때문에 기초 후 프라이머 제품을 사용해 피부결을 보정해 주는 것이 좋다.

그리고 잡티를 커버하고 보다 매끈한 피부결 표현을 위해서 BB크림이나 파운데이션을 얇게 펴 발라 주는데, 여름철에는 안 한듯한 가볍고 자연스러운 피부 메이크업을 해주는 것이 그루밍의 포인트라 할 수 있다.

마끼에 염가영 디자이너는 “제아의 멤버들처럼 본래 피부톤의 매력을 살려 살짝 잡티 정도만 커버해 주는 것이 좋다”고 덧붙였다.

제아의 시완, 준영, 태헌, 희철, 형식처럼 밝은 톤의 피부를 가졌다면 밝은 컬러로 맑고 투명하게 표현하고, 반대로 광희나 캐빈, 민우, 동준처럼 까무잡잡한 피부를 가진 경우 구리빛을 강조해 더욱 건강미 있게 표현한다.

이때 목의 피부톤과 많이 차이 나지 않도록 해주는 것이 중요한데 경계선이 지지 않도록 브러쉬나 스펀지로 잘 펴 발라줘야 한다.

또한 제아의 준영, 희철, 민우처럼 헤어컬러로 포인트를 줬다면 눈썹도 헤어와 색상을 맞춰서 그려줘야 더욱 자연스럽다.

내추럴하고 시원한 여름철 그루밍을 위해서는 과한 아이라인은 생략하고 건조하지 않고 촉촉해 보이는 립 표현을 위해 립밤으로 마무리 한다.

▲ 여름철 헤어는 짧은 웨이브

여름철에는 본인과 보는 사람들 모두를 시원하게 하는 짧은 헤어스타일이 인기다.

제아의 경우에도 이번 컨셉에 맞춰 긴 머리를 모두 짧게 잘라 시원함을 더했으며, 멤버별로 웨이브나 컬러로 스타일에 포인트를 줬다.

컬러링보다 접근이 쉽고 한층 활동적으로 보이는 웨이브 헤어는 스타일링을 보다 쉽게 도와주는 역할까지 해 올 여름 더욱 인기를 끌 것으로 예상된다.

웨이브 헤어에 왁스로 모양을 잡아주면 흐트러진 듯 자연스러운 스타일을 완성할 수 있다.

얇은 모발의 경우 샴푸 후 젖은 상태에서 볼륨을 살려주는 스프레이를 살짝 뿌려주고, 모발을 얼굴 방향으로 해서 더운 바람과 찬바람을 번갈아 가며 드라이 해주면 모근이 살아나 볼륨을 살릴 수 있다.

왁스로 스타일링 하기 전에 약한 스프레이를 한번 뿌려서 모발에 힘을 주면 스타일 잡기에 좀더 수월하고, 마무리로 강한 스프레이로 고정해주면 약한 모발도 하루 종일 고정력을 얻을 수 있다.

남자, 여자 할 것 없이 잘 가꾸는 사람이 인기를 얻는다.

올 여름, 제아의 섬머 그루밍 노하우로 여성들의 시선을 사로잡아 보면 어떨까.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조으뜸 기자(ced@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이영자, 장기하에게 기습키스! ‘아이쿠야!'
· 김연아처럼 영어 말하기? 초등생 영어 학습법
· 우산도 소용 없는 폭우, 출퇴근길 스타일 유지 비법
· 다양한 여름옷, 변형 없이 세탁하는 노하우

· 김현중, 천여명의 일본 팬들 운집 ‘어서와요’
· 폭우 속 레인부츠 없는 남자는? 양말 사 신었다

입력 2011-07-29 10:19:08 수정 2011-07-29 10:20:14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