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반짝반짝 반딧불이, 눈앞에서 직접 날려보세요”

입력 2011-08-01 09:39:19 수정 2011-08-01 09:46:20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에버랜드는 오는 21일까지 반딧불이를 직접 관찰하고 체험할 수 있는 '반딧불이 추억 만들기'를 운영한다.

이번 행사를 통해 참가자들은 도심에서 보기 힘든 반딧불이를 가족과 함께 체험하고, 환경 지표 동물인 반딧불이를 통해 자연의 소중함도 생각해 볼 수 있다.

에버랜드는 이번 프로그램을 위해 총 3만 마리의 반딧불이를 준비했으며 매일 밤 약 1천여 마리의 반딧불이를 방사해 아름다운 여름 밤 하늘을 연출할 계획이다.

프로그램은 반딧불이 한살이 관찰, 형설지공 체험, 가면 올빼미와의 만남, 반딧불이 날리기 순으로 진행된다.

'반딧불이 한살이 관찰'에서는 관찰 상자 안에 있는 실제 반딧불이가 알→애벌레→번데기→성충으로 성장해가는 과정을 관찰할 수 있다.

이 때 전문 사육사가 반딧불이가 불빛을 내는 원리 및 생태환경 등을 자세히 설명해 주어 아이들에게는 생생한 교육의 기회를 제공한다.

한살이 관찰 후에는 책에서만 보았던 사자성어 '형설지공'을 직접 체험해 볼 수 있는 시간을 갖는다.
참가자들은 유리병에 반딧불이를 넣어 직접 제작한 '반딧불이 키트'를 이용해 실제로 책을 읽어 보며 사자성어의 참 의미를 느낄 수 있다.

실내 체험 행사가 끝나면 야외로 나가 야행성 동물인 박쥐, 수리부엉이, 아르마딜로 등을 만나게 된다.

우아한 자태를 자랑하는 '가면 올빼미'를 가까이서 관찰하고 함께 사진을 찍을 수 있는 포토 타임도 준비해 가족과 추억을 남길 수 있게 했다.

마지막 체험 코스는 이 프로그램의 하이라이트인 '반딧불이 날리기'인데, 반딧불이 1천여 마리를 함께 밤하늘에 날리며 아름다운 광경을 관찰할 수 있다.

반딧불이를 날리는 동안 체험장 주변의 모든 불이 소등되어, 반딧불이가 내는 자연의 불빛을 잘 볼 수 있도록 했다.

프로그램 참가 희망자는 에버랜드 홈페이지(www.everland.com)를 통해 예약하면 된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손은경 기자(sek@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티아라 은정을 휴양지 패션퀸으로 등극 시킨 아이템은?!
· 부모 성교육 ’엄마와 함께 性을 배우다‘
· '유이-이다희', 꿀벅지 맞대결 승자는?

· 여름철 세균 번식의 온상 ‘주방’ 청소 비법
· 예비엄마들이 알아야 할 임산부 교실
· 작품마다 상위권! 흥행보증 종결자 '유준상'

입력 2011-08-01 09:39:19 수정 2011-08-01 09:46:20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