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빅마마 소울, “사랑은 준 만큼 되돌려 받아요”

입력 2011-08-02 09:48:23 수정 2011-08-02 09:49:09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빅마마 소울이 환자와 환자 가족들을 위한 공연 추진으로 스타 나눔 프로젝트 대열에 동참한다.

‘러블리 소울메이트’ 빅마마 소울의 첫번째 기부콘서트 ‘사운드 오브 엔젤스’는 오는 8월 29일 ‘서울아산병원 제248회 사랑의 음악회-노래이야기 88회’ 무대에서 펼쳐질 예정이다.

첫 디지털 싱글 ‘누벨(NOUVELLE)’로 활발하게 활동중인 빅마마 소울(신연아-박민혜 www.bigmamasoul.com)이 ‘빅마마 소울의 찾아가는 기부콘서트-Sound of Angels(사운드 오브 엔젤스)’라는 이름으로 병원 내 환자 및 가족들을 위한 공연을 매달 추진한다.

다양하고 많은 사람들을 만나면서 ‘나눔’의 소중함을 더욱 더 깨닫게 되었다는 빅마마 소울은 “타이틀 곡 ‘Angel(엔젤)’로 많은 분들이 위안을 받는다고 격려해 주신다” 라며, “이번 기부콘서트를 통해 몸이 아프신 분들에게도 위로와 위안을 전해 주고 싶다” 라고 프로젝트 시작의 의미를 밝혔다.

이미 신연아와 박민혜는 데뷔 초부터 자신들의 공연에 시각 장애우들을 초청, 소리에 민감한 그들을 위해 모두가 눈을 감은 채 음악을 감상하는 특별한 공연을 기획하기도 했으며 차상위계층 아동 후원 등 꾸준하게 남다른 나눔을 실천해 오고 있다.

신연아는 “누군가를 위해 나눠주는 사랑은 한번 주고 없어지는 것이 아니라 두 배 이상으로 다시 되돌려 받는 것 같다” 라며, “환자들뿐만 아니라 옆에서 항상 수호천사가 되어주는 가족들에게도 커다란 감동을 전하고 싶다”라고 나눔의 대한 생각을 내비쳤다.

박민혜 역시 “빅마마 소울의 노래가 조금이나마 많은 분들에게 위로와 힘이 될 수만 있다면 어느 곳에서든 노래를 통해 그 마음을 어루만져 주고 싶었다. 특히 환자들을 위한 이번 기부콘서트를 통해 또 다른 실천을 할 수 있게 된 것 같아 기쁘게 생각한다” 라고 각오를 다졌다.

투병 생활에 지친 환자들과 가족들을 위한 무대를 꾸준히 만들어 오고 있는 서울아산병원 ‘사랑의 음악회’를 시작으로 빅마마 소울의 기부콘서트 투어는 봉사 단체 및 봉사자뿐만 아니라 병원 그리고 환자 가족들과 연계하여 매달 의미 있는 공연을 선사할 계획이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김성희 기자(ksh@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걸그룹 아이돌처럼 때론 귀엽게, 때론 섹시하게..
· ‘미존개오’ 정형돈, 도니 스타로 11번가 모델

· 서울우유, 발효유·치즈 제품 12월까지 최대 11.5% 할인
· 하객 패션, 나에게 어울리는 스타일은?
· UV, 우리가 'HOT DOGG' 지원사격 해줄게!
· 휴가 떠나기 전, 자동차 점검하셨나요
입력 2011-08-02 09:48:23 수정 2011-08-02 09:49:09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