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트루릴리젼, ‘Wild Western Chic’ 데님의 색다른 매력

입력 2011-08-03 10:04:37 수정 2011-08-03 10:05:19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프리미엄 데님 브랜드 트루릴리젼은 지난 29일 청담동에 위치한 트루릴리젼 쇼룸에 미디어 매체 관계자들을 초청해 2011 F/W 컬렉션 ‘Wild Western Chic’를 선보였다고 밝혔다.

2011 F/W 컬렉션 ‘와일드 웨스턴 시크’은 네추럴하면서 편안한 느낌의 심플한 실루엣 데님과 포멀한 웨스턴 디테일을 살렸다.

신체의 곡선을 살린 트위스트 씸 토크 그룹(Twisted Seam Torque Group), 재활용 캔을 활용 70년대 락에서 영감을 얻는 빈티지 그룹(Vintage Group), 트루릴리젼의 말발굽 스티치를 스터드로 표현한 스터드 그룹(Studded Group)을 포함한 색다르고 다양한 데님 라인과 퍼(Fur), 데님 재킷 등 다양한 2011 F/W 데님 트렌드를 미리 만날 수 있다.

오늘날 트루릴리젼 브랜드는 데님으로도 유명할 뿐만 아니라 빈티지 티셔츠, 웨스턴 셔츠 등 다양한 아이템들을 선보인다.

완벽한 핏, 시대를 초월하는 스타일 그리고 히피-보헤미안 분위기의 시크한 매력을 지닌 프리미엄 데님과 캐주얼 스포츠웨어에서 리더로서 남녀노소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트루릴리젼 관계자는 “이번 가을, 겨울 빈티지 느낌의 데님과 스포츠웨어가 모토로 여기에 트루릴리젼 아이덴티티를 접목하고 한류스타 한채영을 새로운 뮤즈로 내세워 본격적인 한국의 데님 시장에서 큰 도약을 이루겠다”고 전했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윤지희 기자(yjh@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2PM, 우리가 진짜 절제된 남성미 보여줄게!
· 우리 아이 기저귀 떼기, ‘보고 따라 하기’ 방법이 효과적
· '최고여배우' 전도연, 공효진과 한솥밥 식구!

· 식상한 '미드'는 가라! '미드' 어디까지 봤니?
· 박신혜처럼 귀엽거나! 소이현처럼 우아하거나!



입력 2011-08-03 10:04:37 수정 2011-08-03 10:05:19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