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arning: Invalid argument supplied for foreach() in /webhome/kmom/phplib/kizmom.hankyung.com/modules/news/news.view.php on line 64

Warning: Invalid argument supplied for foreach() in /webhome/kmom/phplib/kizmom.hankyung.com/modules/news/news.view.php on line 88
김주혁-김선아, 이들이 만났다 영화 ‘투혼’ | Kizmom 뉴스

전체뉴스

Total News

김주혁-김선아, 이들이 만났다 영화 ‘투혼’

입력 2011-08-09 09:47:50 수정 2011-08-09 09:47:50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왕년 슈퍼스타에서 고물투수가 되어버린 철부지 ‘윤도훈’의 본격 개과천선 프로젝트를 유쾌하게 그려낸 휴먼 코미디 ‘투혼’이 코믹한 반전으로 폭소를 터뜨리게 하는 티저 예고편을 공개했다.

영화 ‘주유소 습격사건’, ‘신라의 달밤’의 김상진 감독과 대한민국 ‘완소 배우’ 김주혁, 김선아가 만났다.

‘투혼’은 팀 내 최고의 간판스타였지만 1년 365일 스포츠 신문 1면을 장식하며 골칫덩이 고물투수가 되어버린 사건사고의 달인 ‘윤도훈(김주혁 분)’과 바람 잘날 없는 그의 곁을 지키며 사건 사고를 감당해 온 뒷수습의 달인 ‘오유란(김선아 분)’의 한판 승부를 유쾌하게 풀어낸 밝은 휴먼 코미디다.

10번째 작품 ‘투혼’으로 돌아온 김상진 감독은 실제로 ‘시즌 중에는 아버지의 임종도, 아이의 탄생도 뒷전으로 한 채 경기에 올인 할 수 밖에 없는 운동선수들의 모습을 보며 때로는 가족과 주변 사람들에게 소홀할 수 밖에 없었던 그들의 열정을 밝고 유쾌하게 전달하고 싶었다’는 연출의도를 밝히며, 또 하나의 ‘김상진 표 코미디’의 탄생을 예고했다.

이번에 공개된 티저 예고편은 ‘통산 199승, 최고구속 161km, 3년 연속 MVP’에 빛나는 과거의 화려했던 전적을 뒤로 하고 다시 한번 찾아온 소중한 기회를 위해 마운드에 오르는 전설의 슈퍼스타 ‘윤도훈’을 보여주며 시작된다.

그의 비장한 모습 뒤로 지난날을 돌아보며 이제는 가족들과 동료들을 위해 공을 던질 것을 각오하는 마음이 담긴 카피들은 그가 철없던 지난날을 후회하고 다시 한번 투혼을 불태울 것을 암시한다.

결연한 표정으로 마운드에 선 그는 자신의 곁을 떠나려 했던 소중한 사람들을 되새기며 힘차게 강속구를 던지며 파이팅을 외친다.

“철부지 고물투수의 개과천선 프로젝트”라는 카피와 함께 인생의 축소판인 그라운드에서 펼쳐지는 이번 예고편은 파란만장한 삶의 주인공 ‘윤도훈’에게 도대체 과거에 무슨 일이 있었던 것인지, 그리고 그의 마지막 불꽃 투혼의 결론은 어떻게 될 것인지 호기심을 자극한다.

하지만 바람 잘날 없는 마운드의 악동 윤도훈, 이대로 마운드에서 물러서지 않는다. 결연한 의지대로 잘 끝날 것만 같았던 경기는 그가 타자의 머리를 향해 힘차게 공을 던지며 코믹한 반전을 선사한다.

“윤도훈 선수, 다 이긴 경기 말아먹은 적이 한 두 번이 아니거든요”라는 해설위원의 멘트는 아직까지 철들지 않은 열혈남아 윤도훈의 ‘개과천선 프로젝트’가 결코 만만치 않을 것임을 암시하며, 철부지 고물투수이지만 결코 미워할 수 없는 그의 이야기를 더욱 기다려지게 한다.

한편 영화 ‘투혼’은 올 가을 개봉예정이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김성희 기자(ksh@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비싼 보양식, 이젠 집에서 저렴하고 간편하게
·박정현, 에스쁘아 메이크업 화보에서 카리스마 발산
·우리 아이, 소아 비만 예방하는 방법
·잠 못 드는 여름 밤, 무더위 이겨낼 방법은?
·엄마가 온다!‘아따맘마 3D:엄마는 초능력자’
·엣지있는 ‘고지전’의 주인공들의 선택!
입력 2011-08-09 09:47:50 수정 2011-08-09 09:47:50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