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맛의 천국 프랑스, 제1회 식도락 축제 개최

입력 2011-08-10 09:49:38 수정 2011-08-10 09:50:12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이제 매년 가을이 시작되는 첫째 날인 9월 23일, 프랑스 전역은 맛있는 향으로 물들게 된다.

올해 축제의 주제는 ‘대지(la Terre)’로 선정됐으며, 이 테마에 맞춰 프랑스 전역에서는 210여개의 다채로운 행사가 마련된다.

축제 기간 중에 그동안 감춰졌던 셰프들의 레시피를 대중들에게 공개하는 ‘셰프의 비밀’, 소믈리에들과 함께 하는 와인 시음회 ‘프랑스 포도밭의 보물’, 성 정원에서 펼쳐지는 피크닉 ‘풀밭 위의 식사’ 등이 진행된다.

또한 프랑스 패밀리 레스토랑 버팔로 그릴(Buffalo Grill)은 317개의 체인점에서 식도락 행사를 기념하는 행사를 연다.

이날 매장을 방문하여 샤롤레(Charolais)요리 두 개를 주문할 겨우 하나를 절반 가격으로 맛볼 수 있다.

이번 축제는 프랑스 공항에서부터 맛의 향연 속으로 빠져 들어갈 수 있다.

축제 당일 파리 오를리(Orly)공항, 샤를 드 골(Roissy CDG)공항의 3개 주요 터미널에 시식 코너들이 마련돼 각종 지역 특산물들을 시식해볼 수 있다.

이밖에도 ‘전국 시장에서 수프 맛보기’, ‘깊은 맛을 찾아 떠나는 여행’, 문화와 식도락 코스‘, ’식도락 랠리‘, ’인터넷 레시피 대회‘ 등 여행자들의 입맛을 사로잡을 행사들이 진행될 예정이다.

관광부 장관 프레데릭 르페브르(Frédéric LEFEBVRE)는 "식도락은 우리의 삶과 너무도 밀접해 있어 미처 축제로까지 이어지지 않았다. 이제 모두 함께 프랑스 식도락을 즐길 수 있는 행사가 마련되었다"며 축제의 취지를 밝혔다.

<자료출처: 프랑스관광청(kr.franceguide.com)>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손은경 기자(sek@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영수증이 위험하다? 내분비교란‘비스페놀A' 검출
·여성암환자 위한 '건강한 性생활’ 안내서
·캐릭터 티셔츠는 유치하다? 新스타일링 제안
·김사랑, 몸매가 아름다운 여배우로 뽑혔다
·속 보이는 스켈레톤 시계, 남성들에게 인기!
입력 2011-08-10 09:49:38 수정 2011-08-10 09:50:12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