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2011 대한민국과학창의축전’ 드디어 막 올렸다!

입력 2011-08-12 08:59:41 수정 2011-08-12 09:12:43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국내최대 규모의 체험형 과학축제인 ‘2011대한민국과학창의축전’이 지난 10일, 대구EXCO에서 이주호 교육과학기술부장관, 김범일 대구광역시장, 우동기 교육감, 서상기 국회의원 등 인사와 학생, 학부모들이 참석한 가운데 성황리에 개최되었다.

개막식날엔 평일임에도 불구하고 관람객은 3만 여명으로 특히 전국 각지에서 온 단체 관람객이 많았으며, 여름철 휴가계획으로 학부모들이 자녀들과 함께 신나는 놀이현장인 대구EXCO를 많이 찾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미래로 떠나는 신나는 과학창의여행’이라는 주제로 열리는 이번 과학축제는 35개 정부출연 연구기관과 프론티어사업단, 기업, 대학, 민간단체 등 다양분야의 전문가 3,500여명이 참여해 360여개의 프로그램으로 풍부한 볼거리와 즐길 거리를 선보인다.

특히, 대구시가 마련한 테마산책 “육상과학특별관”에서는 오는 27일부터 ‘2011 대구세계육상선수권대회’를 직접 체험할 수 있도록 체험자가 직접 육상경기 실제트랙환경에서 육상경기를 펼치고 그 영상을 체험자 휴대폰 등으로 전송하여 기념하는 크로마키 체험과 투포환, 던지기 등 다양한 체험프로그램을 제공하여 관람객에게 특별한 추억을 선사한다.

또한 해외선진과학체험프로그램의 하나인 프랑스 유니베르시앙스 요리과학체험관에서는 관람자가 직접 재미있는 초콜릿 마요네즈를 만드는 요리과학(쿠킹 시크릿)실험을 통해 과학적 개념들을 쉽게 전달하여 관람객의 인기를 끌었다.

이밖에 첨단섬유소재관에서는 강철보다 강한 섬유실과 고온화염을 차단하는 섬유방화셔터를 직접 시연하여 일상생활 속에 숨어있는 첨단섬유소재의 놀라운 위력을 보여줌으로써 관람객의 호기심을 유발하였다.

대구시 곽영길 과학산업과장은 “이번 과학축제의 특징은 학생·학부모 뿐만 아니라 과학자, 교육자, 예술가 등 모두가 참여하고 소통·융합하는 축제의 한마당이자, 풍부한 볼거리·즐길 거리가 준비되어 있어 전시장을 한번 둘러보더라도 평균 4시간이상 소요될 만큼, 여름방학을 맞은 아이들이 여름철 더위를 날려버릴 수 있는 신나는 과학놀이 현장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번행사는 오는 15일까지 개최되며, 매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5시까지 누구나 무료로 관람할 수 있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김현지 인턴기자(khj@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러블리한 헤어밴드… 김선아 vs 홍수현, 누가 더 잘 어울려?
· 블랙헤드 외치지만 말고, 제대로 빼보자!
· 은근 티 내는 ‘우리 결혼했어요’ 커플룩 열전!
· 8월엔 인천의 보물섬으로 떠나볼까?
· 커피의 변신은 무죄, ‘이색 커피’로 더위 날리자
· 바캉스용품 8월 뒤늦은 인기, ‘늦캉스족’ 때문?

입력 2011-08-12 08:59:41 수정 2011-08-12 09:12:43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