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삼성전자, 차세대 이공계 리더 육성 위한 포럼 개최

입력 2011-08-12 14:24:58 수정 2011-08-12 14:25:15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삼성전자는 12일 수원 '삼성 디지털 시티'에서 차세대 이공계 리더급 연구개발인력 육성을 위해 전국 과학고등학교 재학생과 학부모를 대상으로 '주니어 비전 포럼'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포럼은 미래의 과학도들에게 국내 이공계 관련 산업의 미래와 성공적인 엔지니어 역할 모델을 제시함으로써 진로를 고민하는 학생과 학부모들에게 도움을 주기 위해 마련됐다.

이 날 행사는 국내 우수 과학고등학교 학생과 학부모 등 7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으며 삼성전자 종합기술원 김기남 사장의 '미래를 열어갈 과학영재', 서울대학교 공과대학 홍용택 교수의 '한국 과학기술의 미래'를 주제로 한 특강을 통해 이공계의 비전과 롤 모델을 제시했다.

또한 소프트웨어멤버십, 석박사장학생 제도 등 현재 삼성전자가 운영 중인 엔지니어 양성제도와 학술연수 프로그램 등 다양한 내부 육성 프로그램을 소개함으로써 엔지니어를 꿈꾸고 있는 학생들에게 유용한 정보를 제공했다.

이 외에도 과학고등학교 출신 삼성전자 엔지니어가 간담회에 직접 참여하여, 학생들의 진로에 대한 고민을 듣고 본인들의 경험을 공유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번 행사는 부모와 자녀가 한 자리에 모여 자녀의 진로와 이공계가 나아갈 길에 대해 함께 고민해 보는 기회를 갖는다는 점에서 의미 있는 자리였다.

삼성전자 인재개발센터 배병률 전무는 "주니어 비전 포럼을 시작으로 국내 우수 엔지니어가 양성되는 풍토가 조성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지원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윤지희 기자(yjh@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러블리한 헤어밴드… 김선아 vs 홍수현, 누가 더 잘 어울려?
· 블랙헤드 외치지만 말고, 제대로 빼보자!
· 은근 티 내는 ‘우리 결혼했어요’ 커플룩 열전!
· 8월엔 인천의 보물섬으로 떠나볼까?
· 커피의 변신은 무죄, ‘이색 커피’로 더위 날리자
· 바캉스용품 8월 뒤늦은 인기, ‘늦캉스족’ 때문?

입력 2011-08-12 14:24:58 수정 2011-08-12 14:25:15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