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두 남자의 수상한 동거? 연극 ‘알파치노 카푸치노’

입력 2011-09-21 16:29:46 수정 2011-09-21 16:30:42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연극 알파치노 카푸치노는 오는 9월 28일 부터 11월 20일 까지 대학로 스튜디오76에서 관객들과 만난다.

이 작품은 지금을 살아가는 88만원 세대들의 현실을 솔직하고 담백하게 나타낸다.

‘알파치노 카푸치노’는 지난 2010년 짧은 공연기간에도 불구하고 관계자들의 호평과 연극팬들의 입소문을 통해 이례적으로 국립극장의 객석을 연일 매진시키는 등 많은 이목을 집중시켰다. 초연 이후 창원, 남해, 진주, 전주, 순천, 구미 등 지속적으로 지방 관객들을 만나왔다.

건장한 두 청년의 기막힌 동거스토리는 신선함을 느끼게 한다. 이들의 동거스토리는 관객들에게 공연 내내 즐거움과 웃음을 선사하지만, 따뜻한 감동을 전달한다.

‘알파치노 카푸치노’의 작가 전진오와 연출 김정근 역시 88만원 세대의 중심에 있다. 그 어떤 연륜 있고 능력 있는 작가, 연출가보다도 그들의 이야기를 진솔하게 들려줄 수 있다.

주인공들은 아직 청춘이지만 돈도없고 미래도 불투명 하다. 그 안에서 나름의 희망을 찾아나려고 하며, 그 과정에서 웃음와 소소한 행복을 전달한다.

특히 한국문화예술위원회의 공연예술창작기금에 최종 지원작으로 선정됐다. 한국연극협회에서 네도시연극제 참가작을 선정하기 위해 구성한 작품선정위원회에 최종 다섯 작품 중 하나로 선정되는 등 작품성까지 인정받아 눈길을 끈다.

단순히 웃고 끝나는 작품이 아니라 힘들고 지치는 현실에서도 그들의 따뜻한 시선이 만들어내는 주인공들의 따뜻함을 느낄 수 있을 것이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김성희 기자(ksh@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베이비키즈맘 엑스포’ 사전등록하면 무료관람에 선물까지!
· 장동건-오다기리죠, '마이웨이' 화보같은 티저포스터 공개
· 농협, ‘스마트 외환’ 3종 세트 출시
· 가을 옷 꺼내실 거죠? 옷장도 관리해주세요
· 디즈니주니어와 함께하는 어린이 통합예술놀이

입력 2011-09-21 16:29:46 수정 2011-09-21 16:30:42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