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임창정-최다니엘-오달수, 세명이 무슨일로?

입력 2011-09-29 14:13:53 수정 2011-09-30 11:20:20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배우 임창정, 최다니엘, 오달수 가 영화 '따이공(가제)'에 출연을 확정지으며 제작 초읽기에 들어갔다.

개성 강한 연기를 보였던 세 명의 남 배우가 모인 터라 화제가 되고 있다.

그만의 개성과 매력으로 많은 사랑을 받아온 임창정과 '시라노 연애조작단'으로 충무로의 다크호스로 떠오른 최다니엘, 그리고 최고의 씬스틸러인 오달수로 이들이 어떤 연기를 선보일지 기대하게 한다.

특히 이들은 기존에 보여주었던 이미지와는 상반된 캐릭터를 맡게 되어 더욱 화제를 모으고 있다.

먼저 '스카우트','색즉시공'등 에서 코믹한 캐릭터로 사랑을 받아온 임창정은 인생의 한방을 노린 남자 ‘영규’로 분해 선굵은 연기를 선보인다.

'시라노 연애조작단'에서 서툰 연애로 웃음을 선사한 최다니엘은 이번에는 아내와의 여행을 준비하는 로맨티스트로 갑자기 사라진 부인을 찾아 사투를 벌이는 ‘상호’를 맡았다.

여기에 한국에서 내로라 하는 작품들에서 인상적인 연기로 좌중을 압도 시킨 오달수는 타락한 의사 ‘경재’로 분해 악랄한 카리스마를 발휘할 예정이다.

'따이공(가제)'은 10월말에 크링크인을 앞두고 있지만 배우들은 벌써부터 캐릭터에 몰두해있다는 후문이다.

벌써부터 탄탄한 플롯과 긴장감 넘치는 스토리를 바탕으로 임창정, 최다니엘, 오달수의 연기 앙상블이 더해져 어떤 시너지 효과를 보여줄지 귀추가 주목된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김성희 기자(ksh@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김제동-박소현, ‘솔로탈출 했으면 하는 연예인 1위’

· 출산 준비, 제대로 하고 계신가요?

· ‘무협’ 탕웨이, ‘엄마연기는 쉽지 않네요 ‘
· 송지효와 조권이 제안하는 올 가을 잇 아이템 야상 점퍼

· 돌아온 불황…자영업계 대세 업종은?
· 우리나라 유아 절반, 칼슘 및 철분 섭취 부족!

입력 2011-09-29 14:13:53 수정 2011-09-30 11:20:20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