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한국스탠다드차타드금융지주, 세계 시력의 날 기념 ‘터칭 아트 갤러리’ 개관

입력 2011-10-10 13:08:50 수정 2011-10-10 13:09:12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한국스탠다드차타드금융지주는 10일 오전, 서울 중구 충무로 소재 스탠다드차타드제일은행 (SC제일은행) 제일지점에서 시각장애인을 위한 ‘터칭 아트 갤러리 (Touching Art Gallery)’ 개관식을 가졌다.

올 연말까지 진행되는 ‘터칭 아트 갤러리’는 한국스탠다드차타드금융지주가 세계 시력의 날(10월 13일)을 기념해 ‘Seeing is Believing 캠페인’의 일환으로 기획한 미술 전시회이다.

한국스탠다드차타드금융지주가 2009년부터 후원하고 있는 글로벌 미술한류 프로젝트인 ‘코리안 아이(Korean Eye)’ 작품으로 이루어져 있다.

이번 전시회에서는 시각장애인들이 손으로 작품을 만지면서 감상할 수 있도록 촉각 이미지가 제작돼 실제 작품과 함께 전시된다. 또한 작품 제목과 설명을 점자로 만들고, 음성 해설은 담은 오디오북도 비치해 시각장애인들의 이해를 높일 수 있도록 했다.

또한 한국스탠다드차타드금융지주는 이 자리에서 시각장애인을 위한 촉각책 500부를 장애인 특수학교 및 국공립 도서관에 기증하는 행사를 가졌다. 촉각책은 이번 갤러리 전시 작품의 이미지를 활용해 시각장애인들이 직접 손끝으로 그림을 감상할 수 있도록 제작됐다.

이번 전시를 기획한 ‘Seeing is Believing 캠페인’ 한국 의장인 SC제일은행 안정모 부행장은 “한국스탠다드차타드의 시각장애인 후원 활동은 일회성 행사가 아니라 2003년부터 계속되고 있는 캠페인으로 2020년까지 장기 계획을 바탕으로 진행되는 사회공헌활동”이라며 “앞으로도 지역사회에서 브랜드 약속인 ‘Here for good’을 실천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한국스탠다드차타드금융지주는 시각장애 어린이들이 신체적인 한계를 극복하고 꿈을 실현시켜 나갈 수 있도록 교육과 예술, 건강 분야에 집중 지원하고 있다. 올해로 3년 째 시각장애인과 짝을 이뤄 10km 마라톤 대회에 참여했으며 시각장애인으로 구성된 오케스트라 ‘한빛예술단’을 후원하고 있다. 전국의 시각장애인 학교와 도서관에 오디오북과 점자책을 확대 보급하는 등 각종 지원활동을 지속하고 있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윤지희 기자(yjh@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우리 아이가 최고” 베이비키즈맘 엑스포 13일 개막
· 송혜교 화보 공개, 뽀글 머리 굴욕? '그런거 몰라요'
· 모유만 먹이는 산모 34%에 불과

· 건강 밥상 흔드는 주부의 잘못된 식습관
· 정혜영-션, 부러운 연예인 부부 1위
· 스타일이 돋보이는 내 남자의 가을 수트 연출법

입력 2011-10-10 13:08:50 수정 2011-10-10 13:09:12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