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LIG손해보험, ‘척추측만증 무료 검진버스’ 기부

입력 2011-10-11 13:38:30 수정 2011-10-11 13:39:16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난치병인 척추측만증을 앓고 있는 아동들에게 오래 전부터 의료비를 지원해 온 LIG손해보험이 11일 한국척추측만증재단에 ‘척추측만증 무료 검진버스’를 쾌척하며 검진사업으로까지 그 지원 범위를 한층 넓혔다.

LIG손해보험 김우진 대표이사 사장, 한국척추측만증재단 천은미 이사장, 고대구로병원 척추측만증센터 관계자 등이 참석한 가운데 서울 고대구로병원에서 열린 이 날 전달식에서 김우진 사장은 각종 차폐공사를 마치고 각종 의료기기를 갖춘 1억 3천만원 상당의 검진버스를 한국척추측만증재단에 전달했다.

척추측만증을 조기에 발견할 수 있는 X선 촬영 장비와 CR(전용 모니터) 장비가 설치돼 있는 이 버스는 향후 전국에 위치한 보육시설 240개 소와 특수학교 150여 개 소를 정기적으로 다니며 지속적인 척추측만증 무료 검진 사업에 쓰일 예정이다.

척추측만증을 조기에 발견함으로써 그 치료 가능성을 높이는 것은 물론, 의료비 지원이 필요한 척추측만증 환아를 지속 발굴하는 역할도 해 낼 것으로 기대된다.

척추측만증이란 일직선이어야 할 등뼈가 좌우 어느 한 방향으로 심하게 휘는 질환이다. 제 때 수술할 경우 대체로 정상적인 생활이 가능하지만 치료받지 않을 경우 걷지 못하거나 심지어 앉아있지도 못할 수 있는 희귀난치병. 현재 많은 척추측만증 아동이 가정형편상의 이유로 수술을 받지 못하고 있는 실정이다.

LIG손해보험은 임직원과 회사가 동일한 금액을 기부해 ‘LIG희망나눔기금’을 조성, 지난 2008년부터 재정적 어려움을 겪고 있는 척추측만증 아동의 수술비와 치료비를 지원해 오고 있다. 현재까지 총 6억여원을 전달, 100여 명의 환아들이 이 기금의 지원을 받아 새로운 희망을 되찾을 수 있었다.

LIG손해보험 김우진 사장은 “LIG희망나눔기금은 임직원의 자발적 참여와 매칭그랜트를 통해 노사가 함께 만들어가는 매우 의미 있는 기금”이라며, “이 기금이 난치병인 척추측만증의 조기 발견과 의료비 지원에 소중히 사용돼, 질병으로 고통 받는 많은 환아들에게 작은 희망이 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윤지희 기자(yjh@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우리 아이가 최고” 베이비키즈맘 엑스포 13일 개막
· 셔플킹 장근석도, 댄디 도니도 입는다!! 화제의 패턴 분석
· 아삭, 달콤한 사과로 디저트 요리 솜씨 뽐내볼까?!
· 조기분만, 임신 35주 이후가 안전
· [김소형의 웰빙맘 프로젝트] 환절기, 아이들 면역력을 높여라

입력 2011-10-11 13:38:30 수정 2011-10-11 13:39:16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