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현대차, 유럽형 프리미엄 해치백 신형 ‘i30’ 출시

입력 2011-10-20 10:23:22 수정 2011-10-20 17:08:54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현대자동차는 20일 서울 광진구에 위치한 전문공연장 악스코리아에서 김충호 현대차 사장 등 회사 관계자와 기자단 등 약 2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신차발표회를 열고, 신형 ‘i30’’를 공식 출시했다.

이번에 선보이는 신형 ‘i30’는기존 ‘i30’의 차명을 그대로 이어 받으면서, 한층 향상된 프리미엄 해치백으로 재탄생했다.

신형 ‘i30’는 현대차의 디자인 철학인 ‘플루이딕 스컬프처(Fluidic Sculpture)’를 기반으로, 창공으로 비상하는 듯한 날렵한 움직임과 바람이 품은 거침없는 에너지를 형상화 한 ‘에어로 액티브’를 컨셉트로 해 디자인됐다.

또 현대차 고유의 디자인 아이덴티티인 헥사고널(Hexagonal) 디자인을 채택해 강인하면서도 역동적인 모습을 갖췄으며, 날렵한 디자인으로 세련미를 강조했다.

김충호 현대차 사장은 인사말을 통해 “이번에 선보이는 신형 ‘i30’는 단순히 한 대의 신차라기보다 새로운 생각을 통해 탄생한 ‘새로운 가능성’이며, 오늘 이 자리에서 ‘i30’의 새로운 아이디어들을 보여드리게 되어 영광”이라며 소감을 밝혔다.

‘i30’는 ▲최고출력 140ps, 최대토크 17.0kg?m, 연비 16.3km/ℓ의 고성능 감마 1.6 GDi 엔진과 ▲최고출력 128ps, 최대토크 26.5kg m, 연비 20.0km/ℓ(자동변속기 기준, 수동변속기 모델은 23.0 km/ℓ)의 우수한 성능과 경제성에 유로 5 배기가스 기준을 충족시켜 친환경성까지 갖춘 U2 1.6 디젤 엔진을 탑재해 고객 선택의 폭을 다양화했다.

또 ▲운전석 및 동승석, 사이드 & 커튼 에어백 등 6 에어백을 넘어 동급 최초로 무릎 에어백이 포함된 7 에어백 시스템을 전 모델에 기본 적용해 최고 수준의 전방위 안전성을 확보했다.

또한 ▲기존의 페달이나 핸드 레버 대신 간편한 스위치 조작을 통해 주차 브레이크를 작동시킬 수 있는 최첨단 ‘전자 파킹 브레이크’와 ▲루프 센터 트림을 제거해 기존 파노라마 썬루프에 비해 채광 및 개방성을 향상시킨 ‘와이드 파노라마 썬루프’도 채택했다.

스마트 키를 소지한 채로 차량에 접근 시 아웃사이드 미러가 자동으로 펼쳐짐과 동시에 퍼들램프와 도어 손잡이 부위의 포켓라이팅이 점등되는 웰컴 기능을 구현한 ‘스마트 웰컴 시스템’을 적용해 감성 품질도 향상시켰다.

현대차는 올해 국내 판매를 시작으로, 본격 판매가 시작되는 2012년에는 국내 2만 5,000대 및 해외 19만대 등 총 21만 5천대의 ‘i30’를 글로벌 시장에 판매한다는 계획이다.

프리미엄 해치백 신형 ‘i30’의 판매가격은 자동변속기 기준 가솔린 모델이 ▲유니크(Unique) 1,845만원 ▲블루세이버(Blue Saver) 1,965만원 ▲익스트림(Extreme) 2,005만원이며, 디젤 모델은 ▲유니크(Unique) 2,045만원 ▲익스트림(Extreme) 2,205만원이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한지현 기자 (hjh@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사랑스런 그녀 ‘유진’의 무대 뒤 모습은?
· 무리한 다이어트, 휜다리 등 체형 불균형 가져와
· 같은 옷 다른 느낌, 귀요미 ‘수지’ VS 건강미인 ‘이시영’

· 위메프, ‘원클릭’ 미사용 쿠폰 환불해 줍니다
· 장근석과 메시지 주고받자, ‘장근석 공식 어플’ 출시

입력 2011-10-20 10:23:22 수정 2011-10-20 17:08:54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