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북유럽 바람이 분다, 스웨덴 컨셉이 대세!

입력 2011-10-28 10:45:53 수정 2011-10-28 10:46:27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요즘 북유럽 브랜드가 소리 소문 없이 우리나라에 자리 잡고 있다. 이미 오래전부터 큰사랑을 받고 있는 이케아, H&M등 우리 일상에 큰 부분을 차지고하고 있는 북유럽브랜드.

내추럴, 뉴트럴 컬러로 자연스러움을 강조 하고 있는 이들에게선 어떤 매력이 있는지 지구 반대편에서 온 브랜드 스토리를 알아보았다.

▲ H&M


우리나라의 패션계에서 큰 부분을 차지하고 있는 H&M. 스웨덴 패션 대표 브랜드라고 해도 과언이 아닐 정도로 우리나라에서는 큰 사랑을 받고 있는 브랜드이다.

1986년 스웨덴어로 ‘그녀’라는 뜻의 Hennes라는 브랜드이름을 사용하였으며 이어 남성복을 함께 하면서 ‘Hennes&Mauritz’ 사용하면서 ‘H&M’이라는 이름으로 재탄생 되었다.

이후로 스텔라멕카트니와 같은 유명 디자이너와 함께 디자인을 하는 등 남다른 디자인들을 선보였다. 심플한 디자인과 과하지 않은 뉴트럴 컬러로 기본에 충실한 브랜드이다.

▲ 이케아


스웨덴 가구 브랜드 이케아가 한국에 진출한다는 소식이 들릴 때마다 시장이 술렁이는 것은 이케아가 단지 싸고 예쁜 가구를 팔아서만이 아닐 것이다.

이케아는 스웨덴 감성을 담은 차분하면서도 과하지 않은 컬러감과 심플함으로 승부를 걸었으며 가구와 사용자, 공간과의 관계를 다시 제시했다.

이 같이 공간을 마음대로 활용 할 수 있도록 사용자에게 조립을 떠넘긴 이케아의 전략은 소비자들이 비싼 운반비를 지불하는데 망설이지 않고 구입하는데 성공했다.

조금 불편하고, 엉성해도 사용자들은 자신의 작품에 너그러웠고 거대한 가구가 싫증나버린 우리에게 잃어버린 생활 속에서의 작은 성취감을 회복시켜줬던 것이다.

▲ 블로티


올 가을 스웨덴 감성을 그대로 담은 여성슈즈 브랜드 '블로티'가 론칭 되었다.

블로티는 클래식한 쉐입을 블록의 위트로 재해석하여 베이직하고 클래식한 사각형에 블록컬러의 즐거움과 위트를 더해 실용적이고 개성있는 디자인으로 재해석 되었으며 모던한 공간 속에 가공되지 않은 내추럴한 느낌.


인위적 멋스러움보다는 자연에서 오는 편하면서도 트랜드를 읽고 있는 컨셉으로 스웨덴 느낌을 담은 슈즈 브랜드이다.

편한 디자인과 과하지 않은 밝은 컬러감의 슈즈의 블로티는 순수한 자연 느낌을 그대로 살리고 과도한 장식을 배제한 북유럽의 느낌을 그대로 담고 있다.

‘블로티’ 유행을 타지 않고 오래 착용 할 수 있어 벌써부터 국내 슈즈 시장에 큰 이슈가 되고 있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윤지희 기자(yjh@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무결점 몸매 가인, 섹시 여전사 화보 공개
· 어린 피부, 어린 관절 콜라겐 섭취가 답이다
· 헐리우드 여배우들이 ‘콕’ 찜한 겨울 필수 아이템
· 한국야쿠르트, 꼬꼬면 개발자 이경규 명예홍보이사 위촉
· 옥션, 물가잡이 20%할인쿠폰 ‘무조건’ 줍니다

입력 2011-10-28 10:45:53 수정 2011-10-28 10:46:27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