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영원한 소녀이고 싶다? 동안 코디법의 답은 걸리시룩!

입력 2011-11-18 13:52:13 수정 2011-11-18 13:53:36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여성들이 좀 더 소녀다운 감성을 연출하고 싶을 때 레이스나, 캐릭터 티셔츠 같은 아이템을 시도하지만, 어색하게 느껴진다.

하지만 여성이 가진 아름다움을 살리면서도 사랑스러운 분위기를 낼 수 있는 걸리시룩은 특별한 아이템에서 출발한다.

전반적으로 ‘시크’ 무드가 트렌드로 꼽히는 요즘, 자신만의 걸리시룩으로 색다른 여성미를 뽐내보는 것은 어떨까.

▲ 소녀의 상징, ‘케이프 코트’ 그리고 ‘원피스’



동화 속에 등장하는 망토소녀처럼 때로는 귀여운 이미지를 드러내고 싶을 때가 있다.

케이프는 단순한 디자인인 듯 해도 버클 장식 등의 디테일이 가미된 것을 고르면 스타일링의 포인트가 될 수 있다. 허리선을 중심으로 체크 패턴이 다른 방향으로 프린트된 원피스는 여성스러운 느낌을 준다.

진정한 ‘걸리시룩’을 시도하고 싶다면 액세서리에 힘을 실어보자.

베이지 컬러의 장갑과 하트 모양의 귀고리는 스타일링의 숨은 포인트가 될 수 있다. 심플한 사첼백을 연상시키는 핑크 컬러의 가방은 톤이 어두운 덕분에 과하지 않은 스타일을 연출할 수 있다.

아기자기한 리본 장식의 플랫 슈즈는 발레리나가 된 듯, 소녀감성을 불러일으키기에 충분하다.

▲ 디테일따라 달라지는 ‘걸리시’한 ‘믹스매치룩’


겨울에도 봄을 만끽할 수 있는 방법은 원피스를 활용하는 것이다. 여성미가 물씬 풍기는 플라워 프린트는 여성들의 머스트 해브 아이템으로 꼽히기도 한다.

쌀쌀한 계절이 되면 큰 인기를 끄는 야상 재킷은 카키 컬러로 일관하기 보다 디테일이 가미된 것을 택하면 오히려 걸리시해 보일 수 있다. 팔 부분에 가죽 소재가 덧대어진 야상 재킷은 프린트 원피스와 함께하면 하나의 믹스매치룩으로도 완성된다.

부티 슈즈로 여성스러운 분위기를 살리고, 방울이 달린 모자로 귀여움을 더하면 독특한 걸리시룩을 연출할 수 있다. 실버 케이스의 시계로 마무리하면 소녀스러움과 동시에 성숙한 분위기도 낼 수 있을 것이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윤지희 기자(yjh@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백화점·대형마트 즉석판매식품에서 식중독균 검출
· 아시아의 프린스 장근석, 도쿄돔 4만 5천석 전석 매진
· ‘매서운 추위가 다가온다’ 온라인몰 월동 상품전
· ‘나도,꽃’ 윤시윤이 디자인한 핸드백! 어디서 봤더라?
· 연애 판타지 자극하는 공공장소 1위는 어디?

입력 2011-11-18 13:52:13 수정 2011-11-18 13:53:36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