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온천여행, 일본 갈 필요 있나요?

입력 2011-12-02 09:45:44 수정 2011-12-02 10:03:56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온천욕이 다이어트 효과가 있다는 사실을 아는 이들은 많지 않다. 온천욕의 가장 매력적인 효능이 바로 체중조절이다.

30분 전후의 온천욕은 1km를 달리는 것과 비슷한 양의 에너지를 소모한다고 한다. 온천욕을 요령 있게 규칙적으로 하여 살찌기 쉬운 계절 겨울에 체중의 자연스러운 감소효과를 만끽할 수 있는 것이다.

어디 그뿐인가. 혈액순환을 원활하게 하는 작용과 진통작용, 진정작용 등 병이나 스트레스에도 큰 효과가 있다.

피부를 매끄럽게 해주고 피부노화방지에도 효과만점이다. 체중조절, 피로회복, 피부미용 등 이 많은 효과를 한 번에 누릴 수 있는 온천여행, 경기도로 떠나보자.

▲ 세종대왕도 즐겨 찾았다는 이천지역 온천


◊ 600년 전통 온천수 ‘스파플러스’

이천 온천은 세종대왕과 세조가 찾아 병을 치료했다는 기록이 있을 만큼 온천으로 유명한곳이다.

이 곳(현 스파플러스 대 온천탕 위치)은 약 600여 년 전부터 온천배미라고 불리던 곳으로 120여 년 전 한 농부가 이곳의 온천수로 눈병을 치료하면서 알려지기 시작했고 이후 눈병과 피부병을 앓고 있는 환자들이 많이 찾으면서 유명해졌다.

온천수는 나트륨천이지만 염화칼슘과 마그네슘 등의 성분이 다량 함유돼 피부병·신경통·눈병 등에 도움을 주는 것으로 알려졌다.

대 온천탕을 비롯해 목초탕·청주탕·한방탕·족탕·유아탕 등 20여개의 탕은 물론 수영복을 입고 남녀가 함께 이용할 수 있는 노천탕과 레저탕이 실외에 마련돼 있고 푸드 코트와 어린이 테마파크, 스포츠마사지실, 한방차코너 등의 부대시설이 들어서 있다.


◊ 독일식 온천리조트 ‘테르메덴’

이천 테르메덴 온천은 독일식 온천 리조트다. 온천 옆에 반드시 숲이 있어야 하는 독일식 온천 테르메덴은 산책로가 있는 숲이 온천탕을 둘러싸고 있다.

수질은 평균 40도의 알칼리성 단순천으로 피로와 스트레스 해소는 물론 피부미용에 도움을 주는 것으로 알려졌다.

실내에는 열탕과 온탕, 침탕, 건·습식 사우나, 온천탕 등을 갖췄고 실외에는 연인탕, 정자탕, 동굴탕, 노천 이벤트탕, 닥터피시탕 등이 들어서 있다.

특히 외벽이 모두 통유리로 만들어져 전망이 좋고 카페테리아, 푸드 코트, 피트니스센터, DVD영화관, 유아놀이방, 마사지숍 등의 부대시설을 갖추고 있다.

▲ 산 좋고 물 좋은 포천시의 온천

◊ 온천욕과 워터파크를 한 번에, 신북 리조트(신북온천)

경기도 북부지역의 경치 좋기로 소문난 열두개울에 위치한 신북리조트는 스프링폴 온천놀이 시설로 변모하면서 더 많은 사람들이 찾고 있다.

중탄산나트륨 온천으로 피부질환․신경통․부인병 등에 효험이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또 나트륨 온천의 특성상 매끄럽지는 않으나 목욕 후 부드러운 피부를 장시간 유지 시켜주는 피부 보습 효과가 뛰어나다.

따라서 건조한 겨울에 더욱 효과가 좋으며, 목욕 후에는 온천수를 타월로 닦지 않고 자연스럽게 말리는 게 좋다.

◊ 지하 800m 유황 온천수 일동제일온천

일동제일온천은 포천시 일동온천지구 초입에 자리하고 있다.

지하 800m에서 끌어올린 유황온천수의 뛰어난 수질과 이동갈비의 명소이고 주변 산세가 좋아 많은 관광객들이 찾는 곳이기도 하다.

수질은 유황성분이 주를 이루며 류머티즘, 성인병, 당뇨, 고혈압, 신경통, 부인병, 관절염, 각종 피부질환에 효과가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고혈압 치료에도 좋은데 고혈압 위험이 가장 높은 태음인이 이용하기에 적합한 온천이기도 하다.

온천은 1천여 명을 동시에 수용할 수 있는 대욕탕과 장작을 이용한 불 한증막, 시원한 바깥 공기를 마시며 온천욕을 즐길 수 있는 노천탕, 온천수에서 물놀이를 즐길 수 있는 온천 수영장, 8m 높이에서 떨어지는 폭포탕, 한약재와 진흙을 사용한 진흙사우나 등의 시설을 갖추고 있다.

▲ 개성 있는 온천을 원한다면 화성시의 온천


◊ 부드러운 물 1호, 화성 율암온천

예로부터 작은 연못에서 자연 용출수가 사계절 흘러내렸는데 한겨울에도 얼지 않아 주민들이 빨래터로 이용했다는 이야기가 전해진다.

화성시에서 온천 허가를 1호로 받은 율암온천은 목욕 후에도 피부에 탄력을 줘, 피부미용에 좋은 것으로 유명하다.

지하 700m 암반에서 올라오는 온천물은 알칼리성분이 9.46으로 매우 부드럽고 눈병, 피부병, 관절염 등에 좋다. 특히 아토피성 피부염과 알레르기성 피부염에 효과가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고온탕, 온탕, 냉탕, 약탕, 옥돌방, 황토방, 옥돌 찜질코너, 샤워시설을 갖추고 있으며, 온천탕 내부에서 유리로 된 천장을 통해 하늘을 바라볼 수 있다. 노천탕에서는 온천욕을 하면서 인공폭포도 감상할 수 있다.

◊ 달빛이 아름다운 월문온천

월문이라는 지명은 달빛이 대문으로 비치는 모습이 마치 물을 비추는 모습과 흡사하다 하여 월문으로 불리고 실제 월문리 지하에는 물이 집결하여 흐르는 수맥이 있는데 수량이 풍부하다.

지하 700m 암반에서 올라오는 알칼리성 중탄산나트륨 온천수인 월문온천은 물이 부드럽고 자극이 적어 비누거품이 잘 나며 신경통과 류머티스 관절염, 알레르기성 피부염, 신경쇠약, 소활불량에 효과가 있다.

옥사우나, 한방안개 사우나 및 옥탕, 냉탕, 열탕 등의 시설을 갖추고 있으며 단지 내 황토 등산로가 있어 삼림욕도 같이 즐길 수 있다.

◊ 육지에서 솟아오른 온천수, 발안 식염온천

발안식염온천수는 바다에서 퍼 올리는 해양심층수와는 달리 육지에서 솟는 지하수이다.

발안 식염온천은 중생대에 이 땅에 서식했던 공룡들의 잔해가 해수와 결합한 화석 해수로 신생대로부터 현재까지 약 6천5백만 년 동안 한반도 지하에서 숙성되어 나타난 신기한 온천수이다.

짠물이지만 목욕을 하고 그냥 말려도 끈적이지 않는다. 바닷물에 들어있는 마그네슘 대신 칼슘이 많이 들어있기 때문이다. 그래서 식수로도 사용된다.

발안식염온천수에는 다량의 미네랄성분 즉, 나트륨, 염화물, 칼슘, 불소, 요드, 철분, 망간 등 16개의 인체의 유익한 성분이 함유되어있다.

옥 사우나, 온탕, 냉탕, 노천 사우나 등의 시설을 갖추고 있다.


▲ 우황천이 아름다운 야자수 정원 속에 - 양평 쉐르빌 유황온천

생각보다 가까운 곳에 귀한 유황온천이 있다. 한우로 유명한 양평 개군면에 위치한 쉐르빌 유황온천.

천연온천수가 지하 950m 지점에서 섭씨 29도로 하루 500t씩 뿜어져 나오는 이곳은 야자수가 있는 정원이 매우 아름답다.

남한강 물줄기와 조각공원으로 둘러싸인 유황 온천탕은, 물에 몸을 담그고만 있어도 세상의 주인공이 된 듯한 기분을 느낀다.

마시기도 한다는 유황천은 신경통, 금속중독, 당뇨병, 외상 후유증에 탁월한 효과가 있다. 달걀 썩는 냄새가 나는 것이 특징인데 수질은 매끄럽다.


▲ 신비한 붉은 물 김포 약암 홍염천

김포 대명포구에 있는 온천으로 철종이 강화도령 시절, 이 물로 눈을 씻고 눈병이 나았다고 전해진다. 약암이라는 명칭도 그래서 하사받은 지명이라고 한다.

이 온천은 천연 염천수를 이용한 온천이며, 국내 유일의 홍염천으로 지하 암반 400m에서 숙성 용출돼 전혀 오염이 없는 순수한 광염천수이다.

철분과 무기질이 많이 함유돼 체질 개선 및 혈액 순환 , 특히 여성냉병에 탁월한 효과가 있다.
이 온천물은 철분이 많아 용출 후 10분 정도 지나면 붉은색으로 변한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손은경 기자(sek@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이동통신사 소비자불만은 LGU+, KT, SKT 순
· 동화로 보는 생활 속 어린이 안전 ‘여기 모였네?’
· 따뜻한 겨울을 보내고 싶다면 무스탕에 주목하라!

· 짝사랑 하고픈 男연예인, 군복무 중인 현빈 1위
· 설원에서 돋보이는 우리아이 패션 ‘어렵지 않아요~’
· [김철회의 실전 초등영어] 영어 사교육 정말 필요한가?

입력 2011-12-02 09:45:44 수정 2011-12-02 10:03:56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