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현대카드, 인천국제공항 내 ‘현대카드 에어라운지2’ 오픈

입력 2011-12-19 16:30:06 수정 2011-12-19 16:31:10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현대카드가 해외로 떠나는 고객들을 위해 인천국제공항 내에 새로운 공항라운지인 ‘현대카드 에어라운지2’를 오픈했다고 19일 밝혔다.

기존 현대카드 에어라운지(인천국제공항 여객터미널 2층 중앙) 우측에 위치한 에어라운지2는 기존 에어라운지에 비해 한층 넓은 공간에서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한다.

특히, 휴식이 주 목적인 일반 공항 라운지와 달리, 에어라운지는 고객의 여행 목적에 따라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한다.

우선 현대카드 에어라운지에는 국내 최초로 신용카드 포인트를 상품과 교환할 수 있는 벤딩머신이 설치되어 있다. 현대카드 M포인트 보유 고객은 이 벤딩머신을 통해 여행 용품부터 선물까지 여행에 필요한 다양한 제품을 M포인트와 교환할 수 있다.

뿐만 아니라, 휴대전화 충전기나 멀티어댑터 등을 미처 준비하지 못한 고객들을 위해 무료 대여 서비스도 제공한다. 계절이 다른 지역으로 떠나는 고객들은 코트 보관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으며, 다양한 식음료도 제공된다.

에어라운지 내 비즈니스 코너에서는 인터넷과 프린트, 팩스, 복사 등을 자유롭게 이용 가능하다. 또, 현대카드의 글로벌 제휴 브랜드인 모노클과 마사스튜어트 리빙, 자갓, 타센 등 국내에서 접하기 힘든 서적과 해외 주요 국가 및 도시에 대한 여행 가이드북, 매일 발행되는 국내외 주요 신문과 주/월간지 등이 비치되어 있어 자유롭게 읽을 수 있다.

현대카드 에어라운지는 오전 7시부터 오후 9시까지 연중 무휴로 운영(월 3회 이용 가능)되며, 현대카드 프리비아(PRIVIA) 여행을 통해 해외여행 상품이나 항공권 등을 구매한 현대카드M2 / M2 Lady / E2 / V2 / W 트래블 회원은 동반 1인까지 무료로 에어라운지를 이용할 수 있다.

퍼플카드(the Purple) 회원은 동반 4인까지, 레드카드(the Red) 회원은 동반 2인까지, 현대카드 다이너스(Diners) / M3 / H3 / R3 / T3 / A2 / K2 회원은 동반 1인까지 현대카드 프리비아 이용 여부와 상관 없이 이용 가능하다.

블랙카드(the Black) 회원은 동반 인원 제한이 없으며, 사전 예약 시 프레젠테이션용 영상 시스템이 구비되어 있는 별도의 프라이빗 룸을 활용할 수 있다.

현대카드 관계자는 “에어라운지는 여행 전 단순히 휴식을 취하는 공간이 아니라, 여행의 새로운 출발지”라며 “에어라운지를 현대카드 고객들이 최고의 여행을 시작하는 공간으로 만들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에어라운지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현대카드 홈페이지 내 [뉴스/공지사항]을 참고하면 된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윤지희 기자(yjh@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이효리 달력 화보 공개···판매 수익금 전액 기부
· 크리스마스 자녀 선물 ‘뽀통령’에게 도움 청해볼까
· 지역난방요금 3개월 만에 4.9% 인상···냉수도 7.17% 올려
· 교육업계, 새학기 대비 ‘풍성한 선행학습’ 강좌 마련
· 최악의 크리스마스 선물... ‘꽃다발’
입력 2011-12-19 16:30:06 수정 2011-12-19 16:31:10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