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풀무원, ‘가격 인상’ 설 이후로 미룬다

입력 2011-12-23 10:17:36 수정 2011-12-23 11:30:21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풀무원식품은 두부, 콩나물 등 10개 품목의 가격을 평균 7% 인상한다고 발표한지 단 몇 시간 만에 인상 유보를 외쳤다.

22일 풀무원식품은 원재료 비용 상승 등을 이유로 두부, 콩나물, 면, 드레싱, 아임리얼, 자연은 맛있다 등 10개 품목을 7% 정도 가격 인상을 한다고 발표했다.

그러나 가격 인상을 발표한지 약 8시간 만에 풀무원은 다시금 인상 여부를 설 이후로 유보한다고 밝혔다.

풀무원 측은 “서민경제 부담을 완화하고 설 물가 안정에 기여하기 위해 가격 인상을 유보하기로 결정했다”고 전했다.

한편, 풀무원은 지난 해 12월 주력 품목인 두부 가격을 평균 17% 인상했다가 바로 내린 바 있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임수연 기자 (ysy@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여기 어때요?” 크리스마스 분위기 ‘물씬’ 데이트 코스
· 한예슬 탄탄 복근 공개 “인형이야 사람이야?”
· 제로투세븐, 유아 시장 정상 등극하나?
· 이민기와 크리스마스에 ‘달콤한 연애’?!
· 겨울 한파, 건강관리 이렇게 대비하세요!
· 은행만 배불리는 소득공제 상품 수익률, 예금 이자 절반

입력 2011-12-23 10:17:36 수정 2011-12-23 11:30:21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