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지마켓, ‘빅뱅’ 2012년 새얼굴 됐다

입력 2011-12-26 09:40:27 수정 2011-12-26 09:41:13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지마켓은 지드래곤, 탑, 태양, 대성, 승리 5인 멤버로 구성된그룹 빅뱅과 전속모델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빅뱅은 내년 1월부터 지마켓의 새로운 모델로 본격적인 활동을 시작한다.

지마켓은 빅뱅을 홈페이지와 TV CF 및 온라인광고, 옥외광고 등 온오프라인 매체의 메인 모델로 활용하면서, 지마켓의 다양한 혜택과 차별화된 서비스를 알려 나갈 예정이다.

지마켓은 2012년 빅뱅을 모델로 20~30대 젊은 층을 타깃으로 한 혜택과 서비스를 강화하고 관련한 다양한 프로모션을 진행할 계획이다. 멤버 각각의 개성과 실력이 뛰어난 만큼 5명의 빅뱅 멤버를 통한 다양한 스타마케팅도 펼칠 예정이다.

지마켓 마케팅실 김소정 상무는 “빅뱅은 멤버들의 개성이 뚜렷한데다 특유의 패션감각과 트렌디함으로 젊음을 상징하는 시대의 아이콘으로 자리잡고 있다”며 “지마켓 주 고객층이 20~30대의 젊은 고객인 만큼 크게 어필하며, 브랜드이미지를 높이는데 기여 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한지현 기자 (hjh@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고소영, 신민아, 송혜교가 제안하는 ‘홀리데이 메이크업 룩’
· 서울 초·중·고 대부분 내년부터 주5일 수업제 시행
· 풀무원, ‘가격 인상’ 설 이후로 미룬다
· 2011년 노래방 애창곡 1위? 아이유 3단 고음 ‘좋은 날’
· 홍대상권, 거품 걷히나… ‘3년 만에 권리금 하락’

입력 2011-12-26 09:40:27 수정 2011-12-26 09:41:13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