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레드캡투어, 가와바타 야스나리의 ‘설국’ 문학기행

입력 2011-12-28 09:13:17 수정 2011-12-28 09:14:15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레드캡투어가 교보문고, 대산문화재단과 함께 2012년 2월 2일부터 5일까지 3박4일간의 ‘설국문학기행’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이번 문학기행은 일본의 가와바타 야스나리의 1968년 노벨문학상 수상작인 ‘설국’의 배경인 니가타현의 유자와를 비롯해 그 일대로 여행을 떠나는 일정이다. 평소 일본 문학에 관심이 많거나 방학을 이용해 문학 기행을 염두 해 둔 대학생에게는 좋은 기회가 된다.

‘설국’의 배경이 되는 니가타현 유자와는 소설의 제목처럼 온통 하얗게 눈 덮인 세상이다. 니가타현과 군마현의 경계가 되는 다이시미즈 터널을 통과하면 순백의 눈밭이 펼쳐지면서 순간 소설 속의 인물이 된 듯한 착각을 불러일으킨다.

소설의 도입부이자 아름다운 표현으로 유명한 “국경의 긴 터널을 빠져 나오자, 눈의 고장이었다. 밤의 밑바닥이 하얘졌다”라는 소설 속 명문장을 이번 기행을 통해 직접 체험 할 수 있다.

상품은 고 운기 한양대학교 문화콘텐츠학과 교수가 함께 동행 해 작품 속 배경지를 둘러보고, 작가의 생애 및 작품에 대해 생생하게 전달 할 예정이다. 또한 일본 최고 작가와의 만남도 준비돼 있다.

일정은 가와바타 야스나리가 설국을 집필한 곳인 다카한료칸으로 가는 동선과 동일하게 진행된다.

료칸에서 관련 자료 감상 및 객실을 견학하고, 직접 투숙하여 온천욕을 즐기는 것은 물론, 료칸의 카이세키 정식도 맛볼 수 있다. 이 밖에도 니가타 유자와 그랜드 호텔 숙박 및 유자와 스키장투어도 가능하다.

‘설국문학기행’의 신청기간은 1월 15일까지이며, 정원 30명 마감 기준이다.

문의: 02)2001-4754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손은경 기자(sek@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소녀시대 극세사 다리 화제! ‘소시부츠 일반인 들어가지도 않아’
· 소비생활 3대문제 ‘비싼 가격·유해상품 판매·허위과장 광고’
· 2012년 꼭 이루고픈 소망 1위 ‘적금통장 만들기’
· 서울시 `만5세 유치원 입학전형료 폐지' 추진
· 커피전문점 고객, 맛은 ‘스타벅스’, 가격은 ‘할리스’ 선택
· 소재별 부츠 관리법, 내 부츠는 내가 책임진다!

입력 2011-12-28 09:13:17 수정 2011-12-28 09:14:15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