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arning: Invalid argument supplied for foreach() in /webhome/kmom/phplib/kizmom.hankyung.com/modules/news/news.view.php on line 64

Warning: Invalid argument supplied for foreach() in /webhome/kmom/phplib/kizmom.hankyung.com/modules/news/news.view.php on line 88
주택·상가 등 부동산 기대감 큰폭 '뚝' | Kizmom 뉴스

전체뉴스

Total News

주택·상가 등 부동산 기대감 큰폭 '뚝'

입력 2012-01-02 09:13:37 수정 2012-01-02 09:13:38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지난해 주택·상가등 부동산 가치에 대한 소비자동향지수(CSI)는 롤러코스터를 탔다.

상가정보업체 상가정보연구소에 따르면 작년 한해 한국은행이 발표한 소비자동향지수중 1월~12월까지의 주택. 상가 가치 전망에 대한 소비자심리지수를 분석한 결과 1월 110P서 시작한 CSI는 12월 8포인트 하락한 102P로 마감됐다.

102P는 2010년 10월 기록됐던 심리지수로 이후 상승랠리를 탔던 지수가 13개월 전으로 돌아간 셈이다.

특히 지난해는 주택·상가 가치 전망 CSI가 2월 111P로 최고 기록이후 줄곧 하향세를 보였고 가을철 반짝 회복세를 탔지만 겨울철 접어들면서 재 하락했다.

CSI는 100을 넘으면 향후 부동산 경기에 대해 낙관적이라고 예상하는 사람이 많다는 의미지만 100을 밑돌면 그 반대를 의미한다.

또한 소득계층별 현황을 보면 100만원 미만의 경우는 1월 103P → 12월 101P, 100만원대는 1월 107P → 12월 102P, 200만원대는 1월 107P → 12월 104P, 300만원~400만원대는 1월 112 → 2월 101P, 500만원 이상은 1월 117P → 12월 104P로 하락해 주택. 상가 가치 전망에 대한 전반적인 소득계층별 CSI도 하락세를 면치 못했다.

상가정보연구소 박대원 소장은 "지난해는 주택·상가 뿐 아니라 토지, 금융, 주식가치전망에 대한 소비심리도 하락세를 보였다"며 "2012년 새해를 맞았지만 국내외 경제 여건에 대한 불안감이나 계절적 비수기로 인해 당분간 심리지수 회복은 쉽지 않아 부동산시장은 관망적인 분위기가 우세할 것으로 보인다"고 했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윤지희 기자(yjh@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겨울을 온 몸으로 느낄 수 있는 야외 프로그램은?
· 2011 수도권 점포 권리금, ‘전세대란’이 좌지우지
· 몸에 좋은 우유&꿀, 피부에도 최고!
· 직장인 월급타면 ‘이것’부터 쓴다

입력 2012-01-02 09:13:37 수정 2012-01-02 09:13:38

#키즈맘 , #건강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