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어그 오스트레일리아 국내 판매권 인수

입력 2012-01-02 09:23:07 수정 2012-01-02 09:44:54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신세계인터내셔날이 어그 오스트레일리아(UGG Australia)의 국내 독점 판매권을 인수했다고 밝혔다.

어그 오스트레일리아는 미국의 데커스 아웃도어 주식회사에서 보유한 오리지널 양털 부츠 브랜드로, 국내에서는 양털 부츠를 `어그부츠`라고 통칭할 만큼 잘 알려져 있다.

회사 측은 "아르마니, 돌체앤가바나, 코치 등 20여 가지 수입브랜드를 운영하고 있는 경험을 바탕으로 어그 오스트레일리아의 판권을 확보하게 됐다"고 말했다. 실제로 액세서리 브랜드 코치는 지난 2005년 신세계 인터내셔날이 인수한 이후 매출이 올해 16배까지 급증하는 등, 국내 판매가 크게 늘었다.

신세계 인터내셔날은 그동안 양털 부츠 이미지에 한정됐던 어그 오스트레일리아를 프리미엄 라이프스타일 브랜드로 키워나갈 계획이다. 어그 오스트레일리아는 부츠 이외의 다양한 패션 슈즈와 의류, 가방, 액세서리 등 여러 가지 카테고리를 생산하고 있지만, 국내 판매는 어그 부츠에 집중돼 있었다.

신세계 인터내셔날은 어그 부츠에 대한 마케팅을 강화하는 한편 고급스럽고 트랜디한 패션 슈즈와 의류, 가방, 액세서리도 다양하게 선보이고, 판매망도 확대한다는 계획이다.

국내 백화점을 중심으로 매장을 오픈하고, 상반기에는 청담동에 플래그십 스토어도 선보일 예정이다. 특히, 기존엔 백화점에 가을·겨울 시즌에만 입점했지만, 앞으로는 패션 슈즈, 의류, 가방, 액세서리 등 다양한 상품 판매를 통해 사계절 내내 상시 매장 형태로 운영할 계획이다.
정준호 신세계 인터내셔날 해외패션본부장은 “많은 해외 브랜드를 성공적으로 수입하고 유통해 온 노하우를 바탕으로 어그 오스트레일리아를 프리미엄 라이프 스타일 브랜드로 키워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윤지희 기자(yjh@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겨울을 온 몸으로 느낄 수 있는 야외 프로그램은?
· 2011 수도권 점포 권리금, ‘전세대란’이 좌지우지
· 몸에 좋은 우유&꿀, 피부에도 최고!
· 직장인 월급타면 ‘이것’부터 쓴다

입력 2012-01-02 09:23:07 수정 2012-01-02 09:44:54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