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학교폭력’ 한방에 KO ‘주먹이 운다 2’

입력 2012-01-02 14:19:25 수정 2012-01-02 14:20:13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XTM의 격투 오디션 ‘주먹이 운다2-싸움의 고수’(이하 ‘주먹이 운다 2’)에 집단 괴롭힘으로 어두웠던 과거를 운동으로 극복한 도전자가 출연해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그 주인공은 바로 권바롬 도전자. 그는 과거 왕따의 아픔을 운동을 통해 강한 남자로 거듭나며 극복해냈다.

그는 당시를 떠올리며 “평소 존재감이 없던 나였지만 링에 올라가면 달라지는 것을 느낀다.”며 운동을 시작한 뒤 변화된 자신의 모습을 전했다.

권바롬은 프로파이터들과 겨루며 실력을 검증 받는 ‘지옥의 3분’에서도 남다른 투지와 실력을 선보이며 심사위원들의 관심을 집중시켰다.

프로 선수를 상대로 물러서지 않고 끊임없이 전진하며 공격에 나서는 등 불꽃같은 투혼을 발휘해 심사위원 서두원에게 “권바롬 도전자의 모든 것이 감동이었다.”는 극찬을 받기도.
한편 ‘주먹이 운다 2’는 대한민국 최고의 주먹 고수를 가리기 위해 전국을 돌며 숨 막히는 승부를 담은 격투 오디션 프로그램.

태권도, 복싱, 합기도 등의 유단자는 물론 1,000여 명이 도전에 나서 최고의 고수가 되기 위한 대결을 펼친다.

특히 학교폭력이 심각한 사회적 문제로 대두되며 이번 권바롬 도전자의 사연이 화제가 되고 있다.

격투 오디션 ‘주먹이 운다 2’는 오늘 밤 12시 XTM을 통해 만날 수 있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김수정 기자 (ksj@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겨울을 온 몸으로 느낄 수 있는 야외 프로그램은?
· 2011 수도권 점포 권리금, ‘전세대란’이 좌지우지
· 몸에 좋은 우유&꿀, 피부에도 최고!
· 직장인 월급타면 ‘이것’부터 쓴다
입력 2012-01-02 14:19:25 수정 2012-01-02 14:20:13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