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카라, 일본에서 200억짜리 배 띄웠다

입력 2012-01-03 13:00:18 수정 2012-01-03 13:01:11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카라가 일본에서 200억 원 규모의 선박을 띄웠다.

지난 31일 일본 NHK ‘홍백가합전’에 출연하게 되면서 MBC ‘가요대제전’에 직접 출연 못 하는 아쉬움을 달래기 위한 것.

카라는 일본에서 사전 녹화한 ‘점핑’, ‘스텝’ 영상물로 참가를 대신했다. 이 영상물에서 그녀들은 배를 타고 요코하마 만 인근을 보여주며 공연을 펼친다.

무대로 쓰인 선박의 값어치가 17억 원(약 200억 원)으로 알려져 있다.

카라와 MBC측은 사전 녹화를 준비하는 과정에서 직접 만나지 못하는 한국 팬들의 아쉬움을 달래고 영상에 볼거리를 풍부하게 담아내고자 배를 빌리는 기획을 구상했다.

실제 임대비용이 다섯 시간에 수천 만 원에 이르고 여객 정원만 360명이나 되는 승선 대형 선박이었다고.

또한 일본 최대 선박회사인 마린 루즈에서 특별 협찬해 카라의 일본 내 위상을 확인시켜줬다.

카라는 지난 연말 일본 최고 권위의 ‘홍백가합전’을 비롯 ‘레코드대상’, ‘뮤직스테이션 슈퍼 라이브’ ‘FNS가요제’ 등 일본의 주요 연말 가요 특별 프로그램에 출연하며 최고의 인기를 유감없이 과시했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김수정 기자 (ksj@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설 명절 상차림 비용 약 20만원 ‘작년보다 더 든다’
· 김태희 미모는 화장발? ‘겸손 망언’ 화제
· [김소형의 웰빙맘 프로젝트] 한 해 건강, ‘장(腸)’이 좌우한다
· 상반기 미드 라인업 ‘풍년이네’
· 30대 女 새해 최고 목표는? ‘S라인’
· 옥션, 2012명에 올해 ‘첫 쇼핑’ 공짜 지원
입력 2012-01-03 13:00:18 수정 2012-01-03 13:01:11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