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오윤아, “레이싱걸 이미지 벗으려..” 폭풍오열

입력 2012-01-03 13:39:37 수정 2012-01-03 13:40:11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오윤아가 스토리온 ‘이미숙의 배드신(Bad Scene)’에 출연해 뜨거운 눈물을 흘렸다.

그녀는 녹화에서 MC 이미숙이 인생의 가장 힘든 순간을 묻는 질문에 “어렸을 때 집안 형편이 어려워 무용에 대한 꿈을 접을 수밖에 없었다.”며 하염없이 눈물을 흘렸다.

도무지 그칠 줄 모르는 오윤아의 눈물에 이를 곁에서 지켜보던 MC 개그맨 김영철은 휴지를 계속 뽑아주며 달래기에 여념이 없었다는 후문.

오윤아는 “레이싱 모델의 이미지를 떨쳐버리기 위해 스커트나 조금이라도 노출이 있는 의상은 무조건 피했다.”며 연기자로서 변신을 위해 남몰래 노력했던 사연을 밝히기도 했다.

또한 출산 후 완벽한 바디라인을 되찾은 관리비법, 배우로서 바쁜 스케줄과 육아를 병행하는 노하우 등 흥미로운 이야기가 공개돼 즐거움을 더할 예정이다.

여배우 오윤아의 힘들었던 가정사와 솔직한 인생 스토리는 오늘(3일) 밤 11시 ‘이미숙의 배드신’에서 볼 수 있다.

한편 ‘이미숙의 배드신’은 힘들었지만 스타들의 인생 전환점이 됐던 ‘배드신(Bad Scene)’을 풀어내는 인생 토크쇼.

이미숙만이 할 수 있는 직설 화법과 개그맨 김영철의 맛깔스러운 찰떡궁합을 바탕으로 스타들의 진솔한 내면 인터뷰를 담아내고 있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김수정 기자 (ksj@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설 명절 상차림 비용 약 20만원 ‘작년보다 더 든다’
· 김태희 미모는 화장발? ‘겸손 망언’ 화제
· [김소형의 웰빙맘 프로젝트] 한 해 건강, ‘장(腸)’이 좌우한다
· 상반기 미드 라인업 ‘풍년이네’
· 30대 女 새해 최고 목표는? ‘S라인’
· 옥션, 2012명에 올해 ‘첫 쇼핑’ 공짜 지원
입력 2012-01-03 13:39:37 수정 2012-01-03 13:40:11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