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arning: Invalid argument supplied for foreach() in /webhome/kmom/phplib/kizmom.hankyung.com/modules/news/news.view.php on line 64

Warning: Invalid argument supplied for foreach() in /webhome/kmom/phplib/kizmom.hankyung.com/modules/news/news.view.php on line 88
위안부 아픔 그린 영화 ‘꽃신을 신고’ 제작 확정 | Kizmom 뉴스

전체뉴스

Total News

위안부 아픔 그린 영화 ‘꽃신을 신고’ 제작 확정

입력 2012-01-11 16:23:02 수정 2012-01-11 16:23:02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종군 위안부들의 실제 이야기를 담은 영화 ‘꽃신을 신고’가 제작된다.

강제로 징용됐던 20만여 명의 할머니들 중 현재 30여명만 생존하고 있는 안타까운 상황에서 그들마저 모두 잠들어 이 사실이 역사 속으로 조용히 묻히기 전에 이 이야기를 한국과 일본뿐만 아니라, 전 세계에 알리기 위해 기획 되었다.

위안부 할머니들의 이야기는 정치적 문제와 흥행적 가치 판단으로 인해 제작 결정이 쉽지 않은 소재였으나 제작사와 함께 오랜 시간 기획을 함께 한 진주의 선문그린사이언스의 결단력 있는 투자 결정으로 인해 제작이 가능했다.

또한 40년대의 완벽한 재현과 아시아 곳곳에서 벌어진 전쟁 씬 등으로 약 100억 원 규모 예산의 대작이 될 ‘꽃신을 신고’는 한국과 마찬가지로 종군 위안부들의 가슴 아픈 역사를 가진 중국의 영화사들 또한 높은 관심을 보여 최근 ‘적벽대전’, ‘공자’등을 제작한 중국의 영화사 ‘춘추홍‘이 400만 불 투자를 확정했다.

연출은 ‘클래식’, ‘엽기적인 그녀’등의 작품에서 섬세하고 완성도 높은 연출력을 보여준 곽재용 감독이 맡았다.

평소 위안부 할머니들의 삶을 안타까워하며 지켜보던 그는 자신의 모든 혼을 담은 최고의 영화를 만들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곽재용 감독은 영화 ‘꽃신을 신고’가 역사적, 사회적으로 파급력이 강한 영화일 뿐 아니라 정서적인 울림이 강한 사랑이야기로 폭넓은 관객과 조우하는 영화가 될 것이라 강조했다.

한국의 진주와 중국의 상해 등에서 촬영이 진행 될 ‘꽃신을 신고’는 현재, 경상남도 진주에 40년대를 완벽히 재현한 대규모 세트를 제작 준비 중이며 캐스팅이 결정되는 대로 2012년 상반기 중 크랭크인 예정이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김수정 기자 (ksj@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품질 차이 없는데 값만 비싼 ‘프리미엄 분유’
· 찬바람도 거뜬! 드라마 속 여배우들의 한파 패션!
· 블랙모어스, 아기 태명 소개하면 배냇저고리 드려요
· 10명 중 3명, ‘지난 설 대비 선물비용 낮춘다’
· 하정우 ‘앙드레 김’ 연기 한다..“얼마나 비슷할까?”

입력 2012-01-11 16:23:02 수정 2012-01-11 16:23:02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