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삼성전자-토요타, ‘토요타 커뮤니케이터’ 공동 론칭

입력 2012-01-11 16:31:17 수정 2012-01-11 16:32:10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삼성전자와 한국토요타자동차가 산업간 경계를 넘는 협력에 나선다. '갤럭시탭 7.0 플러스' 기반의 스마트 드라이빙 솔루션을 뉴캠리에 적용한다.

삼성전자는 한국토요타자동차와 손잡고 '갤럭시탭 7.0 플러스'에 스마트 드라이빙 솔루션을 적용한 '토요타 커뮤니케이터(Toyota Communicator)'를 론칭한다고 11일 밝혔다.

양사는 오는 18일 국내 출시되는 '트루 프레스티지 세단 뉴캠리'의 구매자에게 이번 솔루션이 적용된 제품을 제공할 계획이다.

'토요타 커뮤니케이터'는 블랙박스, 차량 진단·관리 등의 기능을 제공하는 삼성전자의 스마트 드라이빙 솔루션과 토요타자동차의 고객관리 콘텐츠·운전자 차량 간 커뮤니케이션 노하우가 접목된 스마트 기기다.

특히 한국토요타의 고객관리시스템인 e-CRB(Evolutionary Customer Relationship Building) 서버와 연계돼 차량 라이프 사이클에 맞는 서비스를 알려 준다.

아울러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와 연동돼 운전자간 연비 경쟁이 이뤄지는 '에코 드라이빙(Eco-Driving)' 등 쌍방향성을 높인다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이외에도 '갤럭시탭 7.0 플러스'에 저장된 음악을 블루투스를 통해 차량 오디오로 활용할 수 있으며 한국토요타의 프로모션과 차량 매뉴얼 등 관련 정보도 제공한다.

김종신 삼성전자 무선사업부 상무는 “‘갤럭시탭’이 기업고객이 원하는 새로운 가치를 제공할 수 있다는 점을 다시 한 번 확인했다”며 “‘갤럭시탭’ 기반 B2B 솔루션을 글로벌로 적극 확산시켜 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윤지희 기자(yjh@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품질 차이 없는데 값만 비싼 ‘프리미엄 분유’
· 찬바람도 거뜬! 드라마 속 여배우들의 한파 패션!
· 블랙모어스, 아기 태명 소개하면 배냇저고리 드려요
· 10명 중 3명, ‘지난 설 대비 선물비용 낮춘다’
· 하정우 ‘앙드레 김’ 연기 한다..“얼마나 비슷할까?”

입력 2012-01-11 16:31:17 수정 2012-01-11 16:32:10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