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대한항공, 인천-베트남 다낭 정기 여객편 취항

입력 2012-01-16 12:28:17 수정 2012-01-16 12:29:09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대한항공은 오는 19일부터 휴양과 문화 유적의 보고 베트남 다낭에 정기 여객편을 신규 취항한다.

이번 인천-다낭 노선은 주 2회(월,목) 운항되며, 오는 5월 3일(목)부터는 주 4회(월,목,금,일)로 증편 운항될 예정이다.

출발편은 오후 7시 인천공항을 출발해 현지시각 오후 10시 다낭 공항에 도착하며, 도착편은 같은 날 오후 11시 10분 다낭 공항을 출발해 다음날 오전 5시 30분 인천공항에 도착하게 된다.

다낭 행 전 좌석에는 주문형 오디오 비디오 시스템(AVOD) 을 장착한 138석 규모의 B737-800 ‘보잉 스카이 인테리어’ 항공기가 투입된다. 이 항공기는 기존 대비 좌석을 20석 가량 줄이고 기내 수하물 수납공간을 여유 있게 늘리는 등 새롭게 디자인되어 승객들에게 보다 쾌적하고 안락한 환경을 제공한다.

대한항공은 현재 인천-하노이에 주7회, 인천-호찌민에 주 11회 등 베트남에 총 18회를 운항하고 있다.

이번 다낭 정기편 취항으로 운항 횟수는 총 20회로 늘어나게 되며 베트남 북부, 중부, 남부의 3개 주요 도시와 한국을 잇게 돼 양국을 오가는 여행객뿐만 아니라 인천공항을 거쳐 제 3국 또는 베트남으로 여행하는 다양한 국적의 여행객들의 편의가 대폭 향상될 전망이다.

한편, 베트남 남부에 위치한 호찌민, 북부의 하노이에 이은 베트남 제 3의 도시인 다낭은 에메랄드 빛 바다와 야자수가 아름다운 베트남 중부의 대표적인 휴양도시로 고급 리조트와 식당들이 즐비한 논느억 해변이 있어 가족 단위의 여행을 즐기기에 안성맞춤이다.

또한, 다낭은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으로 지정돼 예스러운 정취를 느낄 수 있는 호이안 구시가지, 베트남 최후의 왕조인 응우옌 왕조의 유적이 도시를 가득 메우고 있는 후에 등 풍부한 볼거리가 있는 지역과도 인접해 휴양과 문화 유적을 동시에 즐길 수 있는 관광지로 손꼽힌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손은경 기자(sek@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엄마라면 꼭 알아야 할 ‘아기 이유식 Tip’
· 우리은행, 설 연휴 무료대여금고 서비스
· 청담동 며느리패션? 이번엔 평창동 사모님패션이 뜬다!
· 공부의 가장 큰 방해물? '쏟아지는 잠'이 1위
· ‘댄싱퀸’ 관객들이 뽑은 명장면 BEST 3!
입력 2012-01-16 12:28:17 수정 2012-01-16 12:29:09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