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arning: Invalid argument supplied for foreach() in /webhome/kmom/phplib/kizmom.hankyung.com/modules/news/news.view.php on line 64

Warning: Invalid argument supplied for foreach() in /webhome/kmom/phplib/kizmom.hankyung.com/modules/news/news.view.php on line 88
공무원 시험을 준비하는 이유, ‘안정된 직업을 갖고 싶어서’가장 커 | Kizmom 뉴스

전체뉴스

Total News

공무원 시험을 준비하는 이유, ‘안정된 직업을 갖고 싶어서’가장 커

입력 2012-01-19 10:09:52 수정 2012-01-19 10:09:52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취업포털 잡코리아와 자격증·공무원 전문 교육기업 에듀윌이 공동으로 공시생 143명을 대상으로 설문 조사한 결과, 공무원 시험을 준비하는 가장 큰 이유는 ‘안정된 직장을 갖고 싶어서’로 나타났으며 준비하고 있는 시험은 ‘9급-10급-7급’ 순으로 조사됐다.

공무원 시험을 준비하는 이유(복수응답)로는 무려 77.6%가 ‘안정된 직업을 갖고 싶어서’라고 응답했다. ‘사회적으로 인정받는 직업이어서’는 18.9%, ‘취업난이 심해서’라는 응답도 17.5%를 차지했다. ‘내 적성과 맞는 것 같아서는’ 14.7%, ‘주위(부모님 등)의 권유로’는 13.3% 이었다.

현재 준비하고 있는 공무원 시험으로는 49.6%가 ‘9급 공무원’시험을 준비하고 있다고 응답했으며, 비교적 시험과목이 적은 ‘기능직(10급) 공무원’을 준비하고 있다는 비율도 25.2%로 나타났다. ‘7급 공무원’은 13.3%, ‘경찰공무원’과 ‘행정고시’는 각각 2.8%와 1.4% 이었다. ‘그 외 기타 시험을 준비하고 있다’는 응답은 7.7%를 차지했다.

공무원 시험을 준비하고 있는 방법으로는 ‘집이나 독서실’이 45.5%, ‘온라인 강의’가 44.0%로 독학을 선호하고 있었으며, ‘학원강의’는 9.1%, 고시원은 1.4% 이었다.

월 평균 수험비용은 ‘10~20만 원’이 35.7%로 가장 많았고, ‘30~40만 원’은 25.2%로 뒤를 이었다. ‘10만 원 미만’은 20.2%, ‘50~60만 원’은 14.7%이었으며, ‘100만 원 이상’이라는 응답도4.2%로 나타났다.

언제까지 시험준비를 할 계획인가를 묻는 질문에는 67.8%가 ‘1~2년’이라고 응답했다. ‘1년 미만’은 16.1%를 차지했고, ‘3~4년’은 13.3% 이었다. ‘5년 이상’의 경우 2.8%로 조사됐다.

응답자 중 전업 수험생은 37.0%이었으며, 직장에 다니며 공무원 시험을 준비하고 있는 수험생 비율도 38.5%로 나타나 응시연령 상한제 폐지로 공시생이 된 직장인들이 상당히 많은 것으로 분석됐다. 아르바이트를 하고 있다는 응답은 17.5%, 학생은 7.0% 이었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윤희상 기자 (yhs@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임신 3개월 음주, 태아에 가장 위험
· 설연휴 케이블 한눈정리 ‘미드부터 요리까지’

· 신세경-강소라-엠마왓슨 2012년 '기대되는 동갑내기 여배우'
· 초등학교 입학 전 4가지 예방접종 맞으세요
· 국민 65%, “MB 정부 들어 국민의 삶 이전보다 후퇴했다”
· 할리우드 매력남 애쉬튼 커쳐가 사랑한 여자들

입력 2012-01-19 10:09:52 수정 2012-01-19 10:09:52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