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국토해양부, 영도 등 8곳 등대해양문화공간 지정

입력 2012-01-26 10:31:53 수정 2012-01-26 10:32:09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국토해양부는 해안경관이 수려하여 국민들이 즐겨 찾는 등대 중에서 연간 10만 명 이상 방문하는 8개의 유인등대를 해양문화공간으로 지정했다.

선정 된 등대는 부산 영도등대, 제주 우도등대, 인천 팔미도등대, 여수 오동도등대, 경남 소매물도등대, 강원 동해 묵호등대, 강원도 속초등대, 울산 간절곶등대 이다.

이를 위해 ‘등대박물관 및 등대해양문화공간 운영규정’을 전부 개정하여 최근 시행했다.

이번에 등대해양문화공간으로 지정된 등대는 주변 자연경관과 역사 등 지역의 특성을 감안하여 선정된 테마에 맞춰 스토리텔링 등 각기 차별화된 콘텐츠가 가미되어 개발된다.

또한 지자체와 협력하여 등대 주변 지역의 관광시설을 확충하고 올레길 등 지역 탐방로에 등대를 중요 경유지(목적지)로 포함하는 등대가는 길 등을 조성하고, 방문객을 위한 인터넷 카페 등 편의시설도 갖추게 된다.

등대 해양문화공간에서는 지역 문화예술단체 및 교육기관과 연계하여 바다미술학교, 해양문학교실 등 바다사랑 함양교육과 함께 음악 공연 및 미술전시 등을 비롯한 다양한 문화예술행사도 펼치게 된다.

금년에는 등대 해양문화공간 구축사업의 선행 사업으로 특색 있는 1백여 개의 유․무인 등대의 스토리텔링 작업으로 등대 여행서 등 관련 책자를 발간하고 스마트폰용 등대 관광 애플리케이션을 제작하여 배포할 계획이다.

국토해양부에서는 총 39개 유인등대 중 이번에 지정된 8개 등대를 올해 등대해양문화공간조성과 함께 해양친수문화공간으로 육성할 계획이다.

사진: 부산 영도등대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손은경 기자(sek@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직장인 과반수, 올해 희망연봉 동결 예상

· ‘깜찍’ 최강희 vs ‘시크’ 황정음, 같은 선글라스 다른 느낌
· 가슴 큰 여성, 당뇨병 발병 위험 3배

· ‘푹 쉬면 괜찮다’는 생각은 금물, ‘주름’ 제대로 관리하자
· 중구, 서울 25개 구 중 평균 권리금 가장 높아
· 지저분한 가스레인지 청소, 이렇게 하면 ‘깨끗’

입력 2012-01-26 10:31:53 수정 2012-01-26 10:32:09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