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arning: Invalid argument supplied for foreach() in /webhome/kmom/phplib/kizmom.hankyung.com/modules/news/news.view.php on line 64

Warning: Invalid argument supplied for foreach() in /webhome/kmom/phplib/kizmom.hankyung.com/modules/news/news.view.php on line 88
‘짝’ 만날 때 男 성격-얼굴, 女 성격-돈 순서 | Kizmom 뉴스

전체뉴스

Total News

‘짝’ 만날 때 男 성격-얼굴, 女 성격-돈 순서

입력 2012-01-28 19:46:45 수정 2012-01-30 12:59:15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인생에서 매우 중요한 ‘배우자와 건강’ 이 두 가지에 대해 네티즌들은 어떤 생각을 갖고 있을까?

국내 전자상거래 사이트 G마켓이 짝과 건강에 대한 대국민 공감 설문조사를 진행했다.

지난 1월 9일부터 15일까지 진행한 ‘짝’ 관련 설문에는 네티즌 1만7604명이 참여했다. 16일부터 24일까지는 ‘건강’ 관련 설문을 진행해 1만5989명이 응답했다.


짝을 만날 때 가장 중요시 하는 점은 남녀 모두 ‘성격’인 것으로 조사됐다. 남성의 39%, 여성의 46%가 ‘성격’을 1순위로 꼽았다. 2순위에서는 큰 차이를 보였다. 남성은 ‘얼굴’(22%)을 성격에 이어 가장 중요시한다고 선택했다. 여성은 2순위로 연봉 재산 등 ‘경제력’(16%)을 꼽았다.


결혼할 때 가장 먼저 보는 것으로 ‘배우자의 가족 분위기’(39%)를 1위로 꼽았다. 남성의 36%, 여성의 41%가 가족 분위기가 가장 중요하다고 답했다. 2위로는 남성의 19%, 여성의 23%가 ‘카드 빚 유무’를 꼽았다. 한편, ‘과거 연애사’나 성형 수술 유무를 알 수 있는 ‘어릴 적 사진’은 각각 6%와 3%를 차지하는 등 소수에 그쳤다.

연애도 스피드시대를 맞았다. 가장 오랫동안 만난 이성교제 기간에 대해 전체 응답자의 18%가 ‘100일 미만’이라고 꼽았다. 100일 미만이 가장 높은 응답률을 보인 이유는 10대와 20대에서 압도적으로 높게 나타났기 때문이다. 각각 62%, 26%가 가장 오랫동안 만난 이성교제 기간이 100일 미만이라고 응답했다. 반면 30대 이상의 경우 1~2년 이상이라고 응답한 비율이 높게 나타났다.

최악의 소개팅 상대를 묻는 질문에는 여성의 35%가 ‘잘난 척하는 남자’를 1위로 꼽았다. 2위로는 ‘지저분한 남자’(16%), 3위는 ‘짠돌이’(12%)가 각각 차지했다. 남성이 꼽은 최악의 소개팅 상대로는 ‘까칠한 성격의 여자’(25%)가 1위인 것으로 나타났다. ‘예쁜 척 하는 여자’(18%), ‘돈 낼 생각 하지 않는 여자’(15%)가 각각 2위와 3위로 뒤를 이었다.


건강 관련 설문조사에 참여한 네티즌 중 61%가 다이어트가 필요하다고 생각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정상 체중이라 답한 네티즌은 21%에 그쳤다. 다이어트를 해본 적 있냐는 질문에는 남성의 42%, 여성의 67%가 ‘있다’고 대답해 남성보다는 여성이 다이어트에 더 관심이 많다는 것을 알 수 있다.

선호하는 다이어트 방법으로는 걷기, 수영, 헬스 등의 ‘꾸준한 운동’이 전체 42%로 1위를 차지했다. ‘식이요법’(24%) ‘단식이나 시간 별 금식’(21%)을 택한 이들은 각각 2위와 3위로 조사됐다. 반면 ‘다이어트 보조식 섭취’나 ‘수술’ 등의 다소 극단적 방법을 택한 이들은 각각 9%와 2%로 소수에 그쳤다.

건강을 위해 일주일에 운동하는 횟수를 묻는 질문에 전체 응답자의 38%가 전혀 하지 않는다고 응답했다. 이러한 결과를 반영하듯 올 한 해 동안 건강을 위해 가장 하고 싶은 일로는 남녀 모두 ‘꾸준히 운동하기’(35%)를 택한 이들이 가장 많았다. 선호하는 운동은 누구나 쉽게 할 수 있는 ‘걷기’가 39%로 1위를 차지했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조으뜸 기자(ced@kmomnews.com)

입력 2012-01-28 19:46:45 수정 2012-01-30 12:59:15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