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엄태웅+한가인

입력 2012-01-30 11:20:12 수정 2012-01-30 12:58:48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영화 ‘건축학개론’이 20대와 30대, 서로 다른 첫사랑의 기억을 담아낸 4인 캐릭터 포스터를 공개했다.

▲ 엄태웅-이제훈이 선보이는 ‘서툰 첫사랑의 기억’


‘승민’은 대한민국의 평범한 남자라면 누구나 공감할 서툰 ‘첫사랑’의 기억을 지닌 캐릭터.

건축학개론 수업에서 처음 만난 음대생 ‘서연’에게 첫사랑의 감정을 느끼지만 고백 한 번 건네지 못하는 스무 살 ‘승민’은 이제훈이, 적당히 유들유들해진 30대 건축가 ‘승민’은 엄태웅이 맡아 2인1역의 감성연기를 펼친다.

과거와 현재 ‘승민’의 시선을 담아낸 스냅사진 콘셉트의 캐릭터 포스터에서 엄태웅은 ‘15년 후, 그녀를 다시 만났다’라는 카피와 함께 자신 앞에 불현듯 다시 나타난 첫사랑을 바라보는 30대 ‘승민’의 복잡한 속마음을 함축적으로 표현해냈다.

또한 이제훈은 ‘15년 전, 그 수업에서 그녀를 처음 만났다’라는 카피와 함께 첫사랑 ‘서연’을 향한 수줍고 설레는 표정으로 스무 살 ‘승민’의 맑고 순수한 매력을 발산했다.

▲ 한가인-수지가 완벽하게 재현해낸 ‘첫사랑의 아이콘’


‘서연’은 모든 남자들이 꿈꾸는 완벽한 첫사랑의 아이콘. 건축학개론 수업에서 스무 살 ‘승민’의 마음을 사로잡은 ‘서연’은 15년 만에 ‘승민’ 앞에 불쑥 나타나 자신의 집을 지어달라고 한다.

청순한 매력을 발산하는 스무 살 ‘서연’은 수지가, 여전히 승민을 설레게 하는 변치 않는 매력의 30대 ‘서연’은 한가인이 맡아 과거-현재 2인 1역의 연기를 펼친다.

‘15년 후, 그는 기억하고 있을까?’라는 카피와 함께 완벽한 미모를 뽐내는 한가인은 성숙한 분위기가 물씬 풍기는 깊이 있는 눈빛으로 또 다시 ‘승민’의 마음을 뒤흔들어 놓을 30대 ‘서연’의 존재감을 엿보게 한다. 수지는 ‘15년 전, 그 수업에서 그를 처음 만났다’라는 카피와 함께 바람에 흩날리는 긴 생머리를 살짝 뒤로 넘긴 청순한 매력을 발산하며 스무 살 첫사랑의 기억을 자극한다.

엄태웅-한가인-이제훈-수지 4명의 배우들의 매력적인 캐릭터 포스터를 공개한 ‘건축학개론’은 건축가 승민 앞에 15년 만에 나타나 집을 지어달라는 서연, 함께 집을 완성해가는 동안 어쩌면 사랑이었을지 모를 그때의 기억이 되살아나 새로운 감정을 쌓아가는 로맨틱 멜로 영화로 2012년 봄, 관객들을 찾아갈 예정이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김수정 기자 (ksj@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짝’ 만날 때 男 성격-얼굴, 女 성격-돈 순서
· 요정 ‘서현’ vs 시크녀 ‘박수진’ 같은옷 다른느낌
· ‘기아 K9', 올해 가장 기대되는 신차로 꼽혀
· 탈모치료, 면도기 삭발 효험있다? '불편한 진실'
· 김치만 먹어도 튼튼? 오히려 복부비만 된다
입력 2012-01-30 11:20:12 수정 2012-01-30 12:58:48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