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올리비아 핫세 딸 스크린 데뷔..‘카페서 우연히 캐스팅’

입력 2012-01-31 09:54:13 수정 2012-01-31 13:36:11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올리비아 핫세의 딸이 배우로 데뷔해 화제다.

‘언더월드 4: 어웨이크닝’에서 새롭게 등장하는 수수께끼 소녀 이브 역의 인디아 애이슬리가 청초함의 대명사였던 올리비아 핫세의 딸로 알려진 것.

올해 20살이 된 애이슬리는 이번 ‘언더월드 4: 어웨이크닝’으로 본격적인 스크린 데뷔를 치렀다. 인디아 애이슬리는 어머니에게서 물려받은 타고난 연기력과 이국적이면서도 신비한 매력으로 관객들의 시선을 사로잡고 있다.

인디아 애이슬리의 캐스팅에는 영화보다 더 영화 같은 스토리가 있다. 이번 작품의 오디션을 본 인디아 애이슬 리가 한 카페에서 일하고 있을 때 케이트 베인세일의 남편이자 제작자인 렌 와이즈먼과 함께 그곳을 찾은 케이트 베인세일의 눈에 띄었던 것.

한눈에 애이슬리가 마음에 들었던 베킨세일은 남편에게 “저 소녀한테 가서 우리 영화에 출연할 생각이 있는지 물어봐 달라.”라고 말했고, 렌 와이즈먼은 “방금 저 아이의 오디션 테이프를 보고 오는 길이다.”라고 대답했다.

이렇게 우연 같은 필연으로 캐스팅된 인디아 애이슬리는 수수께끼 소녀 이브 역을 맡아 ‘언더월드 4: 어웨이크닝’에서 이야기의 새로운 국면을 더한다. 태어나면서부터 인간의 실험대상으로 살아온 이브는 미지의 능력을 가지고 있지만 아직 자기 자신조차도 그 능력을 알지 못하는 10대 소녀로 새로운 여전사의 탄생을 알릴 예정이다.

올리비아 핫세의 딸 인디아 애이슬 리의 스크린 데뷔작 ‘언더월드 4:어웨이크닝’은 2월 23일 국내 개봉을 앞두고 있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김수정 기자 (ksj@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수원역’, 올해 가장 주목할 상권으로 지목
· 건강한 저수분 요리, 이렇게 준비하세요
· 옥션 올킬 TV 4탄, 이번엔 ‘대형 LED’다!
· '렛미인' 처진 뱃살녀 메이크오버, 꿀복근녀 변신
· 지나친 효자·효녀, 재혼상대로 피하고 싶은 1순위
· 잘못된 생활습관, 방광염 불러온다
입력 2012-01-31 09:54:13 수정 2012-01-31 13:36:11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