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롯데아이몰-자이언츠, ‘공정무역 초콜릿’ 한정 판매

입력 2012-01-31 10:01:58 수정 2012-01-31 10:02:09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롯데홈쇼핑 인터넷쇼핑몰 롯데아이몰이 밸런타인데이를 앞두고 자이언츠와 함께 ‘공정무역 초콜릿’을 한정 판매한다.

공정무역 초콜릿은 생산자에게 정당한 대가를 돌려줘 구매 행위 자체가 곧 나눔이 되는 상품으로 사랑하는 이들에게 마음을 전하면서 제3세계 생산자들과도 사랑을 나눌 수 있는 특별한 의미를 담고 있다.

롯데아이몰과 자이언츠는 팬들이 주변 사람들에게 사랑하는 마음을 전하면서 나눔을 실천하는 뜻 깊은 밸런타인데이를 보낼 수 있도록 공정무역 초콜릿과 자이언츠 로고볼을 특별 구성한 기획세트를 마련했다.

롯데아이몰을 통해 99세트 한정 판매되는 ‘공정무역 초콜릿 기획세트’는 이퀄 익스체인지 유기농 초콜릿 1종(에스프레소 빈), 디바인 초콜릿바 3종(다크, 밀크, 화이트), 디바인 더블 밀크 에그초콜릿(80g)에 선물용 박스 포장, 수제 엽서, 그리고 자이언츠 로고볼(1개)로 구성됐으며, 가격은 2만 9,800원이다.

유기농법으로 커피와 초콜릿을 생산하는 ‘이퀄 익스체인지’와 아프리카 가나의 생산자 조합으로부터 카카오를 공급받아 생산한 ‘디바인’ 등 공정무역 인증 초콜릿을 모아 구성했다.

한편 ‘공정무역 초콜릿’은 공정무역 전문 주식회사인 페어트레이드 코리아(Fair Trade Korea)와 협력해 제 3세계의 생산자들에게 제품의 공정한 가격을 지불해 경제적으로 자립할 수 있도록 지원할 수 있어 초콜릿의 의미가 남다르다. 또한 빈곤한 생산자에게는 일자리를 주고 소비자에게 노동 착취나 환경 파괴 없이 만든 제품을 합리적인 가격에 구입할 수 있도록 인프라 역할을 제공하는 것.

페어트레이드 코리아는 국내 최초의 공정무역 브랜드 그루(gru)를 출시해 유기농 식품, 옷, 패션 소품, 수공예품 등 다양한 제품을 취급하고 있으며, 한국의 공정무역을 선도하는 사회적 기업이다.

롯데아이몰 생활팀 유진오 팀장은 “자이언츠 팬들과 착한 소비를 통해 나눔을 실천하는 의미 있는 밸런타인데이를 보내기 위해 ‘공정무역 초콜릿’을 판매하게 됐다”며, “좋아하는 선수에게 사인을 받을 수 있는 자이언츠 로고볼도 포함돼 있어 팬들에게 높은 인기를 얻을 것으로 예상 된다”라고 말했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조으뜸 기자(ced@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수원역’, 올해 가장 주목할 상권으로 지목
· 건강한 저수분 요리, 이렇게 준비하세요
· 옥션 올킬 TV 4탄, 이번엔 ‘대형 LED’다!
· '렛미인' 처진 뱃살녀 메이크오버, 꿀복근녀 변신
· 지나친 효자·효녀, 재혼상대로 피하고 싶은 1순위
· 잘못된 생활습관, 방광염 불러온다
입력 2012-01-31 10:01:58 수정 2012-01-31 10:02:09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