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뚜레쥬르, ‘상큼 딸기와 바삭 패스트리가 만났네’

입력 2012-02-01 10:05:12 수정 2012-02-01 10:06:08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뚜레쥬르가 봄을 맞아 2월 1일부터 3월 말일까지 ‘뚜레쥬르 딸기 페스티벌’을 진행한다.

이번 페스티벌을 통해 뚜레쥬르는 바삭한 질감의 패스트리와 상큼한 딸기가 어우러진 빵과 음료 8종을 선보일 예정이다.

대표 제품으로는 딸기와 커스터드, 생크림, 피스타치오가 어우러진 ‘딸기 & 크림치즈 데니쉬’, 바삭한 패스트리에 블루베리와 딸기를 통째로 듬뿍 올린 ‘딸기 스퀘어’, 지난 1월 신제품 출시 이후 꾸준한 인기를 얻고 있는 코르네(바삭한 패스트리 안에 크림을 넣은 디저트 빵)에 새콤달콤한 딸기로 포인트를 준 ‘딸기 코르네’ 등이 있으며, 이 외에도 딸기 소보로, 딸기 크라상 등 총 6종의 딸기 제품을 만날 수 있다.

또한 빵 제품과 함께 즐길 수 있도록 상큼한 음료인 딸기와 바나나를 함께 갈아 만든 ‘딸기 바나나 주스’, 라즈베리와 딸기를 갈아 만든 ‘딸기 에이드’ 등도 선보인다.

뚜레쥬르 관계자는 “딸기는 비타민 C가 풍부할 뿐 아니라, 각종 패스트리와 잘 어울리는 재료다. 이번 ‘뚜레쥬르 딸기 페스티벌’을 통해 가장 맛있게 즐길 수 있는 방법을 고객들에게 제안하고자 다양한 패스트리와 음료를 선보이게 됐다”고 말했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임수연 기자 (ysy@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엄마품 온종일 돌봄교실' 3월부터 1천700개로 확대 운영
· 혈압, 반드시 양팔 모두 재야
· ‘범죄와의 전쟁’ 배우들의 기막힌 인물관계도
· 스마트한 소재별 관리로 부츠 10년 신기 도전!
· 봄 대청소, 베이킹 소다만 있으면 ‘말끔’
· 산후조리원 부가세 면세... “10만원 정도 낮아진다”
입력 2012-02-01 10:05:12 수정 2012-02-01 10:06:08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