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인터파크도서, 이젠 노트북도 일반PC도 책이 된다!

입력 2012-02-02 11:06:22 수정 2012-02-02 11:14:28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인터넷서점 인터파크도서가 PC화면으로도 전자책을 편안하게 읽을 수 있도록 다양한 책 읽기 기능을 구현한 '비스킷 PC 뷰어'를 국내, 미주 동시 오픈한다.

'비스킷 PC 뷰어'는 100만 명 이상이 다운받은 스마트기기용 전자책 어플리케이션 '비스킷 2.0'에 이은 PC버전의 강화된 서비스로, 프로그램 설치 후 로그인하면(ID등록) 구매한 eBook을 PC를 통해 볼 수 있다.

인터파크도서는 그간 독자들의 요구를 반영해 스마트폰뿐만 아니라 다양한 디지털 기기를 통해 전자책을 읽을 수 있도록 전자책 PC뷰어 개발을 진행해 왔다. 이에 미국 아마존 킨들의 PC뷰어와 같은 수준 높은 책 읽기 기능을 구현하고 기존 PC뷰어와 차별화된 기능을 강조한 ‘비스킷 PC 뷰어’를 선보이게 된 것이다.

주요기능으로는 <내 책장>만들기를 통해 구매한 도서들을 자유롭게 관리할 수 있으며, 독서 중에 모르는 단어가 나올 경우 바로 검색을 활용할 수 있다. 또한 본문/저자/목차로도 검색할 수 있도록 하여 전자책 읽기의 장점을 최대한 살리고 ▲책갈피, ▲형광펜 하이라이트, ▲메모기능 등 아날로그적 감성을 살려 종이책 느낌을 구현했다.

특히 책갈피 기능은 동기화되어 언제 어디서나 이어서 읽을 수 있고 전문폰트업체(윤디자인, 정글시스템)와 계약하여 가독성 높은 글꼴을 제공함으로써 PC에서도 편안하게 책을 읽을 수 있다.

비스킷 PC 뷰어만의 차별화된 강점은 단순 전자책 뷰어 프로그램만이 아닌, 외부채널과의 원활한 소통이 가능하다는 점이다. 책을 읽다가 본문 내용 중 원하는 부분을 선택하면 트위터와 페이스북 등 SNS를 통해 전자책 내용에 대한 의견을 실시간 공유할 수 있다.

또한 인터파크도서의 비스킷 단말기, 비스킷 앱과 연동돼 기존에 구매한 도서도 불러와 읽을 수 있으며, 상반기내 비스킷 앱과 동기화 작업을 완료해 PC로 읽던 책을 그 마지막 페이지부터 스마트폰으로 이어서 읽을 수 있도록 지원할 예정이다.

콘텐츠면에서도 넓은 PC화면을 통하여 epub, PDF 형태의 책 모두 볼 수 있게 돼 아동도서, 만화와 같은 그림위주의 전자책도 활성화 될 것으로 전망된다.

이에 인터파크도서는 비스킷 PC뷰어 오픈에 맞춰 만화전문업체 케냐즈와 단독 제휴를 맺고 인터파크 독자만을 위한 만화잡지를 6개월 동안 무료 서비스 한다.

인터파크도서 주세훈 상무는 "전자책을 PC에서도 쉽게 읽을 수 있을 뿐만 아니라 검색하고 친구들과 공유하는 등 다양한 서비스를 결합함으로써 독자들에게 좀 더 편리하고 재미있는 독서환경을 제공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인터파크도서는 국내 최다 eBook 단행본이 확보되어 있는 콘텐츠 경쟁력과 더불어 전자책에 대한 접근성과 서비스 완결성을 넓힘으로써 국내 eBook 사업을 지속적으로 선도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인터파크도서는 비스킷 PC 뷰어런칭을 기념해 다양한 이벤트를 마련했다. 2월 3일부터 2월 28일까지 '비스킷 PC'를 설치하고 로그인한 독자 중 추첨을 통해 최신형 노트북(1명), eBook 상품권 5천원권(50명), 인기 연재만화 2종 6개월 정기구독권, 비스킷 초이스 5권 등을 경품으로 증정한다. 그 외 사용 후기 댓글 이벤트, 'eBook 하루 특가 1,000원!'판매 등도 진행한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손은경 기자(sek@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수도권 주요 상권 임대료 폭등, 권리금은 하락
· 삼성전자, 뽀로로 넷북 출시
· 씨티銀, 수시입출금 통장 최고 연 5% 금리 행사
· 고가 유치원, 올바른 선택일까?
· ‘러브픽션’ 하정우, “만나 달라며 대자보 써 붙여봤다”
· 맥도날드, 공지 없이 ‘슬그머니’ 가격 인상
입력 2012-02-02 11:06:22 수정 2012-02-02 11:14:28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