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남산골 한옥마을에서 입춘·정월대보름 행사 열려

입력 2012-02-03 09:56:18 수정 2012-02-03 09:57:08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서울시는 남산골 한옥마을에서 임진년 입춘과 정월대보름을 맞아 오는 4일부터 6일까지 세시행사를 개최한다.

4일 입춘 당일에 진행되는 ‘남산골 입춘대길’ 행사는 입춘첩 붙이기와 입춘 맞이 길놀이를 시작으로 입춘과 관련된 세시풍속 행사로 진행된다.

특히, 입춘대길 묵향 퍼포먼스는 서예가 김병훈 선생이 봄의 희망을 담아 펼치는 대형 서예 퍼포먼스로 남산골 한옥마을을 찾은 많은 관람객들에게 특별한 볼거리를 제공할 예정이다.

또한 입춘첩 쓰기, 입춘첩 나누기, 한옥마을 캐릭터와 사진찍기, 민속놀이 등 다양한 체험행사는 아이들과 함께 온 가족단위 관람객들에게 뜻 깊은 추억을 선사할 것이다.

또한 정월대보름을 맞아 5일부터 6일까지 달집태우기 행사를 중심으로 다채로운 정월대보름 풍습 등을 체험할 수 있는 ‘남산골 달맞이 축제’를 개최한다.

공연마당에서는 서울특별시 무형문화재 제3호인 송파다리밟기 민속놀이가 진행된다. 이는 정월대보름에 하는 놀이로 자기 나이만큼 개울가 다리(橋)를 밟으면 다리(脚)에 병이 나지 않고, 모든 재앙을 물리친다는 신앙적 풍속에서 나왔다. 또한 국악공연 및 놋다리밟기 등 다양한 공연이 펼쳐진다.

체험마당과 전시마당에서는 부럼나누기, 전통 연과 탈 만들기, 대형 액막이 연과 솟대 및 볏가릿대 전시 등 다채로운 행사를 관람객들에게 선보일 예정이다.

또한 이번 행사의 대미를 장식할 달집태우기 행사는 6일 오후 6시에 천우각 광장에서 달맞이 고사를 시작으로 시민들과 관광객들의 소원지를 달집과 함께 태워 밝은 보름달 아래 모든 이들의 새해 소망이 이루어지기를 기원한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손은경 기자(sek@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범죄와의 전쟁’ 최민식, “소녀시대 보기만 해도 힘난다”
· 한국 대학생 10명 중 2명 임신경험 있는 것으로 나타나
· 김제동, 마이크 하나로 10만 명 울렸다
· 분유값도 올랐다···남양유업 7% 일동후디스 5.8% 인상
· 서울 지하철·버스요금 25일부터 150원 오른다
· ‘나가사끼짬뽕’ 1억 개 판매 기념 1억 원 사은행사
입력 2012-02-03 09:56:18 수정 2012-02-03 09:57:08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