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비싼 겨울코트! ‘저렴하게’ 구입하고 싶다면?

입력 2012-02-06 09:45:43 수정 2012-02-06 09:46:08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CJ오쇼핑은 2월 6일부터 본격적으로 겨울용 의류와 잡화 상품에 대한 세일 방송을 진행한다.

최근 강추위로 인한 한파로 오리털 점퍼, 겨울용 팬츠, 양털부츠 등 방한 의류와 신발을 찾는 고객들이 점점 늘고 있는 분위기에 맞춰 진행하는 것.

실제로 CJ오쇼핑은 본격적인 추위가 시작된 지난 1월 26일부터 이달 1일까지 겨울용 점퍼와 부츠 매출이 전주 동일 기간 대비 약 40% 증가를 보였다.

2월 6일 저녁 7시 35분에는 아웃도어 브랜드 ‘트레스패스’가 기존가에서 3만원 인하된 남성용 26만 8천원, 여성용 23만 8천원에 소개된다. ‘트레스패스’는 1984년 영국 스코틀랜드에서 시작된 스포츠레저/아웃도어 전문 브랜드로, 국내에서는 합리적인 가격의 고품질 아웃도어로 잘 알려져 있다. 상품은 하드쉘 재킷, 패딩 베스트, 기모 팬츠 등 총 7종 구성이다.

2월 6일 밤 11시 50분 송지오디자이너의 브랜드 ‘송지오 야상 점퍼’가 14만 9천원에 판매되며, 2월 7일 오전 11시 30분부터 ‘에셀리아의 케이프코트와 울 롱코트 세트’가 12만 9천원, 끌로엘제이 브랜드의 ‘패딩코트와 니트점퍼 세트’는 기존가에서 50% 이상 할인된 4만 9천원의 가격에 선보인다.

또한, 새벽 2시부터 방송되는 올빼미족들을 위한 프로그램 ‘최저가아울렛’에서는 탤런트 이휘향의 브랜드 ‘에끌레어 by 휘’의 ‘오리털코드와 실버폭스베스트 세트(122,600원)’가 2월 8일 새벽 2시에, 배우 이미숙의 브랜드 ‘스타릿의 다운코트(14만 9천원)’가 2월 8일 새벽 1시 50분부터 기존가의 거의 반값인 최저가로 소개된다.

홈쇼핑의 남성 고객들을 위한 상품도 선보인다. 2월 8일 저녁 5시 40분 ‘에반딕스의 구스다운’이 5만원 할인된 9만 9천원에, ‘본딩팬츠 3종 세트’가 7만 9천원에 판매된다. 11일 저녁 6시 10분부터는 프랑스 정통 클래식 남성복 브랜드 ‘다니엘 크레뮤’의 코트와 재킷도 할인가로 방송된다.

겨울철 양털부츠와 롱부츠는 필수 아이템. 2월 7일 밤 11시 50분 ‘브레라 롱부츠’가 기존가에서 7만원 인하된 10만 8천원에 ‘피오루치의 양털부츠가 롱 길이는 5만 9천원, 숏 길이는 4만 9천원에 판매될 예정이다.

CJ오쇼핑 패션사업팀의 김판수 팀장은 “최근 갑작스런 한파로 겨울 막바지인데도 불구하고 겨울 의류와 신발이 고객들로부터 좋은 반응을 보이고 있다”며, “고객들께 좀 더 좋은 가격적인 혜택을 드리고자 본격적인 세일 방송을 준비했다”고 말했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조으뜸 기자(ced@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무결점 완벽몸매 박한별, ‘블루페페’ 화보 공개
· ‘정체를 밝혀라’ 식업계 색다른 패키지 ‘눈길’
· 몸에 좋은 잡곡, 알고 먹으니 더 맛있네
· 기업 면접율 강화 '공공의 적, 비만을 막아라'

입력 2012-02-06 09:45:43 수정 2012-02-06 09:46:08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