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하나금융그룹, LPGA 톱 랭커 '크리스티 커' 후원

입력 2012-02-07 18:17:56 수정 2012-02-07 18:18:12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하나금융그룹은 지난 3일 오후 미국 로스앤젤레스에서 하나금융그룹 윤용로부회장과 미국을 대표하는 LPGA 톱랭커‘크리스티 커’가 참석한 가운데 후원 계약을 맺었다고 밝혔다.

후원 기간은 1년이며 앞으로 상의에 하나금융그룹 로고를 붙이고 활동하게 된다. 또한 크리스티 커는 올시즌 출전하는 LPGA투어 전 대회에서 버디를 잡을 때마다 일정액을 기부하는 ‘사랑의 버디’ 프로그램에도 참여하기로 결정했다.

‘사랑의 버디’는 하나금융그룹 소속인 김인경, 박희영선수가 2010년부터 에비앙 마스터즈 대회를 기점으로 버디를 성공할 때마다 미소금융중앙재단에 미화 100달러씩 기부키로 하며 시작된 프로그램이다.

후원 계약 후 크리스티 커는 “지난해 LPGA 하나은행 챔피언십의 홍보대사로 활동하며 하나금융그룹과 인연을 맺게 됐는데 이렇게 후원 계약까지 하게 되어 기쁘다”며 ‘하나금융그룹의 기부문화를 보며 깊은 인상을 받았고 이에 적극 동참할 예정이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후원 조인식에 참석한 하나금융그룹 윤용로부회장은 “하나금융그룹은 지난 1월 27일 외환은행 인수 승인으로 대한민국 2위 금융그룹의 위상을 확보함과 동시에 글로벌 톱50 진입의 발판을 마련하게 됐다”며 아울러 “세계적인 톱랭커인 크리스티 커 선수를 후원함에 따라 글로벌 기업으로 도약하는 데 큰 도움이 될 것으로 믿으며, 크리스티 커 선수가 LPGA 대회에서 좋은 성적을 거둘 것이라 기대한다”고 후원 소감을 밝혔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윤희상 기자 (yhs@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직장여성 74%가 월경전증후군 경험
· 신학기 교복 선택, 어떻게 할까?
· 비싼 겨울코트! ‘저렴하게’ 구입하고 싶다면?
· 고가의 아디다스·프로스펙스 워킹화 밑창 빨리 닳아
· 혹시 치매? 21가지 질문으로 판단

입력 2012-02-07 18:17:56 수정 2012-02-07 18:18:12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