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홈플러스, 온라인 주문 점포 ‘픽업 서비스’ 실시

입력 2012-02-09 09:39:17 수정 2012-02-09 09:40:16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홈플러스가 업계 최초로 전국 125개 전 점포에서 케이크, 빵, 치킨 등 간편조리식품에 대한 종합 온라인 주문 점포 픽업 서비스를 실시한다.

이번 온라인 주문 점포 픽업 서비스는 홈플러스 온라인 쇼핑몰에서 간편조리식품을 주문하면 고객이 원하는 날짜와 시간에 선택한 점포에서 상품을 바로 찾아갈 수 있게 했다.

홈플러스는 기존 업계에서 일부 점포 또는 일부 상품에만 제공했던 이 서비스를 처음으로 케이크, 빵, 치킨, 김밥, 초밥 등 총 60여 종의 간편조리식품에 대한 종합 서비스로 확대했다.

픽업 가능 시간은 오전 11시부터 오후 6시까지로 고객이 원하는 픽업시간에 맞춰 신선하고 따뜻한 상품을 즉석조리해 고객에게 제공한다.

홈플러스 전자상거래본부 강윤정 팀장은 “고객들이 선호하는 간편조리식품을 대기시간 없이 편리하게 구매할 수 있도록 이번 서비스를 준비했다”며 “고객 편의를 높이기 위해 지속적으로 서비스 상품군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한편 홈플러스 인터넷쇼핑몰은 이번 서비스 전점 확대 런칭을 기념해 픽업 서비스 상품 구매 시 10% 할인행사를 진행하며, 특히 러빙유 하트케이크 등 발렌타인데이 케이크는 14일까지 20% 할인된 가격으로 제공한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조으뜸 기자(ced@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꼬꼬면 성공한 팔도, ‘이경규 라면’ 또 내놓는다
· 황정음, 하의실종 능가 ‘패딩+레깅스 반전 스타일'
· 아기똥 담당 아빠 사진 올리면 선물 드려요
· 연애지침서 선택, 男 ‘유혹’ 女 ‘분석’에 집중해
· 요리에 관심 있다면 ‘톡톡 주부 연구원'에 도전하세요

입력 2012-02-09 09:39:17 수정 2012-02-09 09:40:16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