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유아그림책]우리 마을 소방관은 맨날 심심해

입력 2012-02-13 11:31:08 수정 2012-02-13 12:14:20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아이들에게 언제 어디서 어떤 안전사고가 터질지 예측하기 어렵다. 집안에서는 전기 감전사고, 추락사고, 밖에서는 교통사고는 물론 인형 뽑기 기계 속에 끼이는 웃지 못 할 사고까지 상상할 수 없는 일들이 벌어진다.

『우리 마을 소방관은 맨날 심심해』(웃는돌고래 펴냄)는 상상의 동물 ‘해태’가 위험한 친구, 잘못하는 친구를 알려주면서 아이들 스스로 안전수칙을 몸으로, 마음으로 익힐 수 있도록 구성한 그림책이다.

그림을 얼핏 보면 모두가 신나게 놀고 있는 것 같다. 하지만 자세히 들여다보면 사실은 감전 사고를 당하거나, 화상을 입거나, 화재를 일으킬 행동을 하고 있는 어린이들이 있다.

아이들이 스스로 그림에서 친구의 실수와 잘못을 찾아내고, 자기 행동을 돌아보고 조심하게 될 것이다.

틀린 그림 찾기, 숨은 그림 찾기처럼 활용할 수 있어 안전 교육을 놀이처럼 할 수 있게 도와준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손은경 기자(sek@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키즈맘뉴스와 ‘친구’하면 아이스발레 티켓 드려요
· 빅뱅 탑, 깜짝 DJ 변신! 팔색조 매력 뽐내…
· 미혼여성, 그녀들의 데이트비용 해결 방법
· '후디스 베이비우유' 직접 체험해보세요

입력 2012-02-13 11:31:08 수정 2012-02-13 12:14:20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