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살이 꽉 찬 대게 먹으로 울진으로 칙칙 폭폭!

입력 2012-02-14 09:25:09 수정 2012-02-14 09:26:09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코레일관광개발이 울진대게축제열차를 운영한다. 축제기간에 맞춰 2월 29일부터 3월 3일까지 운영되는 무박 2일 기차여행상품이다.

해당기간 중 단 4회만 출발하는 [울진대게축제/월송정해돋이/백암온천(무박2일)] 상품은 대게축제장 방문은 물론 월송정에서 바라보는 해돋이와 울진군의 주요 관광자원인 백암온천에서 온천욕까지 즐길 수 있다.

열차는 밤 11시 청량리역을 출발, 다음날 새벽 2시 27분 사북역에 도착 후 월송정으로 이동해 해돋이를 감상한다. 백암온천단지에서 온천욕을 즐기며 피로를 풀고 난 뒤 아침식사를 마친 후 대게축제가 열리는 후포항으로 향한다.

축제열기가 가득한 울진군 후포항 한마음광장에서 맛과 영양이 풍부한 울진 대게의 쫄깃하고 담백한 풍미와 갖가지 볼거리를 한껏 즐길 수 있다.

몸통에서 뻗어나간 다리가 대나무처럼 마디가 있고 길다 하여 이름 붙여진 '대게'는 필수 아미노산과 핵산이 풍부한 고단백, 저칼로리 식품으로 봄은 대게를 맛볼 수 있는 가장 좋은 계절이다.

대게 축제장에서는 울진 대게음식 무료시식, 관광객 특별 경매전, 울진대게 요리시연, 선박 무료시승 행사 등의 풍성한 이벤트가 펼쳐지며 울진군 특산물 직거래 장터와 대게 요리 판매부스도 상시 이용할 수 있다.

대게를 배부르게 맛보고 난 뒤 바닷가와 맞닿아 한 폭의 그림 같은 SBS드라마 ‘폭풍속으로’의 세트장과 죽변등대 주변 ‘용의 꿈길’ 산책로를 거닌 뒤 사북역으로 이동해 청량리행 기차에 탑승하는 것으로 여행은 마무리된다.

코레일관광개발 방태원 대표이사는 “이번 울진대게축제 기간에 출발하는 무박2일 열차상품은 지자체와 연계를 통해 상호 WIN-WIN할 수 있는 관광열차상품이다”고 말한 뒤 “코레일관광개발 여행상품을 이용해 교통체증 없이 편안하게 울진군 주요 명소를 두루 관광하시며 즐거움과 추억을 쌓으시길 바란다”고 전했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손은경 기자(sek@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가계 소득의 약 28%, 미취학 자녀에게 들어간다

· 이경규-팔도, 장학재단 출범···빨간 라면도 내놓는다
· 겨울 끝자락, 건강 먹거리가 필요해
· 모유 수유, 온화한 성격에 영향
· 드라마 속 세련된 선생님의 공통점?

· 현대카드 슈퍼콘서트16 레이디 가가 내한공연

입력 2012-02-14 09:25:09 수정 2012-02-14 09:26:09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