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간편하고 저렴한 ‘DIY제품’ 인기

입력 2012-02-16 10:00:28 수정 2012-02-16 10:01:09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경기 불황과 고물가로 DIY제품 수요가 늘고 있다. 입지 않던 옷을 저렴한 가격에 수선하거나 DIY 제품을 구입해 비용 부담은 덜고, 자신만의 개성을 드러내려는 이들이 늘어난 것.

가구, 식품, 패션 등 다양한 분야에서 실용적인 DIY제품 판매가 급증하고 있다. 특히 봄을 맞아 이사를 하거나 집안 분위기를 전환하기 위해 인테리어를 바꾸는데 DIY 제품을 활용하는 이들이 늘고 있다.

국내 전자상거래 사이트 G마켓에서는 다양한 리폼 인테리어 소품과 손쉽게 제작할 수 있는 DIY 가구를 판매 중이다. 올 들어(1/1~2/12) 가구부품과 DIY목재 판매량을 조사한 결과 전년 동기대비 각각 38%, 45%씩 늘었다.

가족과 함께 쉽고 재미있게 제작할 수 있는 반제품 형태의 DIY가구가 가장 인기가 좋다. 장식장이나 DVD, CD 수납장으로 사용할 수 있는 ‘포시즌 인테리어소품 벽 선반대’(9800원)와 다양한 선반기능이 있는 ‘DIY 타일웨곤’(7만560원) 등이 대표상품이다. ‘다이정글 빈티지 사각스툴’(2만5020원)과 ‘화이트엔틱 토이벤치’(7만8210원) 등 아기자기한 분위기 연출을 위한 의자도 소품으로 제격이다.

이와 관련해 G마켓에서는 오는 26일까지 ‘똑 소리나는 새집 새단장’ 이벤트를 열고 고객들의 이사와 집단장을 지원해주고 있다. 바닥/벽지부터 직접 인테리어 할 수 있는 소품들까지 큰 비용을 들이지 않고도 분위기를 전환할 수 있는 다양한 상품들을 모아 판매 중이다.

특히 세탁 및 세제, 생활/수납용품, 가구/DIY, 생활가전 등에서 사용할 수 있는 할인쿠폰을 추첨을 통해 증정하는 이벤트도 진행하다.

또 리폼과 관련한 설문에 응모하면 10명을 추첨해 ‘우리집 대청소/홈케어 서비스’를 제공한다. 현재 ‘우리집에서 가장 먼저 리폼하고 싶은 공간’을 묻는 설문이 진행 중으로, 거실(32%), 주방(25%), 침실(19%) 등의 순으로 높은 응답률을 기록하고 있다.

가구뿐만 아니라 DIY 식품도 인기를 끌고 있다. G마켓이 올 들어 홈베이킹 DIY세트 판매량을 조사한 결과 전년 동기 대비 75%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식품 값 급등으로 식비에 대한 부담이 커지면서 집에서 간식을 만들어 먹는 제품 수요가 늘어난 것. 홈베이킹 DIY세트는 가격이 저렴하면서도 조작이 간편해 실용적이다. ‘정우공업 붕어빵틀’(1만4500원), ‘스타일푸드 호떡만들기세트’(7900원) 등이 인기상품이다.

자녀를 위한 특별한 옷을 만들고 싶어하는 신세대 엄마들이 늘어나면서 출산 DIY제품도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올 들어 G마켓에서는 재봉틀 판매가 전년대비 52% 늘었고, 출산용 DIY제품 판매도 13% 증가했다. 자신의 자동차를 직접 꾸미려는 이들이 증가하면서 같은 기간 차량용 DIY 부자재 판매량도 전년 대비 41% 늘어나며 DIY열풍을 잇고 있다.

G마켓 관계자는 “가구 및 인테리어소품을 중심으로 먹거리, 패션 등 다양한 분야에서 DIY 수요가 증가하는 추세”라며 “DIY 제품은 가격이 저렴한데다 간편하고 취향에 따라 만들 수 있다는 점에서 꾸준한 인기를 얻고 있다”라고 말했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조으뜸 기자(ced@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유아교육복지사업 서울 140개 유치원으로 확대
· 봄 온다, 화장실 청소 좀 해볼까?
· [리뷰]유하 감독이기에 아쉽다, ‘하울링’
· 교육과 놀이, 어린이 체험전으로 두 마리 토끼 잡는다
· 유치원 안 간다는 우리 아이, 어떻게?
· 인테리어 관심 있는 주부라면 신청하세요

입력 2012-02-16 10:00:28 수정 2012-02-16 10:01:09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