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류승범-김옥빈-이범수의 범죄사기극 ‘시체가 돌아왔다’ 3월 개봉

입력 2012-02-20 09:34:22 수정 2012-02-20 10:28:38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류승범, 김옥빈, 이범수 주연의 영화 ‘시체가 돌아왔다’가 오는 3월로 개봉을 확정 지었다.

‘시체가 돌아왔다’는 서로 다른 목적으로 하나의 시체를 차지하려는 이들의 치열하고 대담한 쟁탈전을 그린 범죄사기극이다. ‘시체’라는 신선하고 독특한 소재가 기대를 모은다.

특히 개성 강한 세 배우의 만남이 눈에 띈다. 먼저, 최근 드라마 ‘샐러리맨 초한지’로 시청자들을 사로잡은 이범수는 ‘시체가 돌아왔다’에서 이성적인 판단으로 시체를 둘러싼 사기의 브레인 ‘현철’ 역을 맡았다.

또한 김옥빈은 ‘현철’과 함께 사기극을 도모하는 인물이자 독특한 개성, 머리보다 몸이 먼저 앞서는 과감한 추진력의 ‘동화’ 역으로 새로운 연기 변신을 선보인다.

여기에 충무로 최고의 개성파 배우 류승범이 가세, 우연히 이들의 사기에 합류해 탁월한 상황 대처 능력과 천부적 사기 재능을 발휘하는 ‘진오’ 역으로 류승범표 연기의 진수를 보여줄 예정이다.

이렇듯 대표적인 개성파 배우들의 만남으로 화제를 모으는 ‘시체가 돌아왔다’는 올 봄 대담한 이야기로 관객들을 찾을 예정이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김수정 기자 (ksj@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해외 명품 유모차 싸게 판다 속여 1억여원 ‘꿀꺽’
· 10대들 관심집중! 얼짱들의 뷰티시크릿?

· ‘1만 원 대 교복’으로 부담 줄이세요
· FBI가 감시한 세기의 인물, 스티브 잡스&마릴린 먼로
· 여드름 피부, ‘바르는 것’보다 ‘먹는 것’이 중요?

입력 2012-02-20 09:34:22 수정 2012-02-20 10:28:38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