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김수로-이제훈 ‘점쟁이들’ 촬영 마쳐..국내 최초 코믹호러 블록버스터

입력 2012-02-27 11:09:17 수정 2012-02-27 11:14:53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김수로, 강예원, 이제훈 주연의 영화 ‘점쟁이들’이 4개월간의 대장정을 마치고 지난 18일 크랭크업 했다.

‘점쟁이들’은 전국 팔도에서 엄선된 초인적인 능력의 소유자들인 ‘점쟁이들’이 울진리에서 벌어진 전대미문의 미스터리한 사건을 해결하는 과정을 그린 코믹 호러 블록버스터.

마지막 촬영은 서울의 한 신문사에서 일하고 있는 사회부 기자 ‘찬영(강예원)’이 갑작스레 인사 발령을 받게 되는 장면이었다. 극 초반에 해당하는 이번 씬은 ‘찬영’이 인사 발령 후 지방 신문사로 좌천되고, 울진리의 취재를 맡게 되는 계기를 마련해주는 중요한 장면으로 ‘찬영’은 이후 괴이한 사건이 끊이지 않는 울진리에서 전국에서 엄선된 점쟁이들과 사건의 진상을 파헤치게 된다.

강예원은 “‘점쟁이들’은 내 연기 인생의 터닝 포인트가 되는 작품이라고 생각한다. 행복하게 작업했던 만큼 관객분들도 기대해 주셨으면 좋겠다”며 크랭크업 소감을 전했다.

‘시실리2km’, ‘차우’에 이어 ‘점쟁이들’ 연출을 맡은 신정원 감독 역시 “이번 영화는 다양한 캐릭터들의 변주가 기대되는 작품이다. 추운 겨울 날 전국을 돌아다니며 촬영하느라 많은 배우들과 스태프가 고생한 만큼 후반 작업을 통해 완성도 높은 작품으로 보답하겠다”며 영화에 대한 뜨거운 애정을 드러냈다.

영화 ‘점쟁이들’은 국내 최초로 선보이는 코믹 호러 블록버스터로 관객들을 찾아 갈 예정이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김수정 기자 (ksj@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달아난 입맛, 향긋한 ‘봄나물’로 잡아라
· 첫 등교 걱정? 괜찮아, 이 책 읽어봐!
· 빅뱅 탑, 화보 통해 거부 할 수 없는 섹시함 발산
· 이경규 라면2, 꼬꼬면 아닌 ‘남자라면’
· 미혼여성 22.2%, ‘결혼 전 동거 사랑하면 가능해요!’
입력 2012-02-27 11:09:17 수정 2012-02-27 11:14:53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