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KT로밍, 이젠 어렵지 않아요!

입력 2012-03-02 11:02:33 수정 2012-03-02 11:03:12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KT는 공항 올레로밍센터에서 국내 최초로 아이패드를 통한 상담서비스를 제공하고, 인천공항 내 ‘데이터로밍 전용부스’를 운용하는 등 간편하면서도 전문화된 로밍 상담을 선보인다고 밝혔다.

3월 초부터 인천, 김포, 김해공항과 삼성동 도심공항터미널의 올레로밍센터에서 상담직원들이 아이패드를 통해 고객들이 대기하고 있는 자리에 찾아가 로밍 관련 업무를 진행한다. 고객들은 부가서비스 가입 시, 아이패드의 전자서식지에 바로 정보를 입력할 수 있어 절차가 더욱 간편해지고, 상담시간이 짧아진다.

또한, 3월 중에는 인천공항의 올레로밍센터가 확장돼 국내 최초로 ‘데이터로밍 전용 상담부스’가 신설된다. 최근 해외에서 스마트폰과 태블릿PC를 통한 데이터로밍 수요가 급증하고 있는 만큼, 전문화되고 차별화된 데이터로밍 서비스 상담이 가능해질 전망이다.

한편, KT는 ‘데이터로밍 전용부스’ 오픈을 기념해, 오는 16일부터 26일까지 ‘데이터로밍 전용부스’를 방문하여 퀴즈를 풀고 응모한 고객들을 대상으로 추첨을 통해 2명에게 삼성 ‘갤럭시노트’를, 5명에게는 에스프레소 커피머신을 주는 행사를 진행한다.

KT 개인Marketing&Product본부 강국현 본부장은 “패드상담을 통해 로밍 상담을 간소화시켜, 기존에 로밍서비스에 대해 어렵고 복잡하게 느꼈던 고객들에게 큰 호응을 얻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국내 유일의 로밍에그, 무제한 데이터로밍, 데이터로밍 10만원 상한 등 차별화된 로밍서비스를 선보여온 만큼, 고객 상담에 있어서도 KT가 앞서갈 것”이라고 밝혔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조으뜸 기자(ced@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자영업자 10명 중 7명, “돈 빌려 창업”

· 고객의 시간은 금(金)! 온라인몰 ‘간편·당일’ 서비스 강화
· 옷 수명 늘리는 겨울의류 관리법
· ‘놀토’로 길어진 주말, 독서로 진로와 적성 찾아보자!
· 스마트 제품 전국시대, ‘아이디어로 승부하라’

입력 2012-03-02 11:02:33 수정 2012-03-02 11:03:12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