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현대해상, 하이카ECO자동차보험 리뉴얼

입력 2012-03-08 10:50:23 수정 2012-03-08 10:51:11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현대해상은 자동차 중고부품 재활용을 통해 환경을 보호하고, 고객에게는 경제적 혜택을 돌려주는 친환경 보험상품인 하이카ECO자동차보험을 새롭게 개편해 재출시했다고 8일 밝혔다.

현대해상이 업계 최초로 개발해 2010년 배타적사용권을 획득한 하이카ECO자동차보험은 리싸이클 부품(중고부품)을 사용해 차량을 수리하면 신제품과의 가격차액을 고객에게 돌려주는 새로운 개념의 친환경 자동차보험이다. 현재 리싸이클 부품 유통업체인 ㈜케이파츠와 제휴하여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현대해상은 출시 초기 혼선을 줄이고 제도 안착을 위해 중고부품 공급이 원활한 8년 이상 경과한 소나타와 아반떼 차량에만 적용해 왔으나, 이번 개편을 통해 대상 차종을 8년 이상 경과된 모든 국산 승용차로 확대했다.

또, 차량 성능과 안전에 영향을 미치지 않는 기존 10종 외장 부품 외에 성능검사와 보수를 거쳐 재조립해 사용하는 재제조부품까지 적용 품목에 포함해 보상 범위를 더욱 확대했다.

고객에게 부품당 최고 5만원까지 현금으로 환급하던 ECO 지원금도 최고 7만원으로 확대했다. 예를 들어 그랜져 승용차 소유자가 추돌사고로 프런트-리어 도어, 앞범퍼, 본네트(이상 중고부품), 등속조인트(재제조부품)가 파손되어 중고부품 및 재제조부품으로 교환할 경우 총 27만원을 현금으로 받게 된다.

하이카ECO자동차보험은 별도 보험료 부담 없이 자동으로 적용되며, 현대해상에 자동차보험을 가입한 고객뿐만 아니라 현대해상에서 대물배상 보험처리를 받는 피해차량도 동일하게 이용이 가능하다. 차량 수리 시 보상담당자와 제휴정비업체에서 당사자에게 상품 안내 후 중고부품 보상여부를 확인하므로 고객은 해당 중고부품 사용 여부만 결정하면 된다.

현대해상 자동차업무부 이성호부장은“중고부품 활용 자동차보험은 환경보호와 더불어 경제적 혜택도 얻을 수 있는 일석이조 상품”이라며 “앞으로 적극적인 홍보를 통해 자동차보험시장의 건전한 발전을 위해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윤희상기자(yhs@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임신·출산 진료비 지원 50만원으로 늘려
· 하나HSBC생명, 신혼부부 재테크 수칙 5가지 소개
· 매일 게임만 하는 아이, 이렇게 도와주세요
· ‘완판녀 여왕’ 김남주 비비드 아이템으로 패셔니스타 면모 과시!
· 감귤의 변신은 무죄? 깜짝 놀랄만한 ‘감귤피 속살 아트 공모전’
· 초등생 67%, 학교부적응은 ‘개인의 문제’

· 시럽약 먹일 때 밥숟가락 사용하지 마세요

입력 2012-03-08 10:50:23 수정 2012-03-08 10:51:11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