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디자이너 박윤수, MCM 손잡고 홍콩 시장 접수

입력 2012-03-13 15:32:25 수정 2012-03-13 15:33:09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디자이너 박윤수가 독일 가방 브랜드 MCM과 손잡고 홍콩 시장에 진출했다.

2012 SS 런던 컬렉션에서 호평을 받으며 해외 진출에 박차를 가하던 디자이너 박윤수가 최근 자신의 이름을 건 브랜드 빅박(BIG PARK)으로 홍콩 시장 진출에 성공했다.

MCM by BIG PARK 컬렉션은 빅박의 컬렉션 중 꽃, 용, 호랑이 등 한국적 요소를 재해석해 그만의 모던룩으로 완성했다.

홍콩 센트럴 엔터테인먼트에 자리한 MCM 플래그십 스토어에는 컬렉션을 오픈하자마자 입소문을 타고 수많은 홍콩인들이 몰렸으며 중성적인 디테일과 강한 컬러가 홍콩 패션 피플들을 사로잡았다는 후문이다.

이번 콜라보레이션 컬렉션은 홍콩을 시작으로 유럽, 미국, 두바이 등 MCM의 전 세계 매장에서 선보일 예정이다.

박윤수 디자이너 측 관계자는 "이번 협업은 단지 아티스트 개인과의 협업이 아닌 국내 최고 디자이너 브랜드와 독일 전통 가방 브랜드 MCM의 만남이라는 것에 큰 의의가 있다"면서 "앞으로도 박윤수의 빅박(BIGPARK)의 행보는 계속될 예정"이라고 밝혔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윤지희 기자(yjh@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봄 샌드위치, 전문가에게 배워볼까?
· 하나은행, 하나 자연사랑 어린이포스터그리기 대회

· 감귤값 급등..오렌지매출 바나나 눌러
· '종이학 접어주고 명품백 바라는 여자' 꼴불견 1위

· 맘 중의 맘을 찾아라! ‘맥클라렌 퀸 콘테스트’
· [라이벌 시대 여성복] ‘올리비아 로렌’ VS ‘올리비아 하슬러’

입력 2012-03-13 15:32:25 수정 2012-03-13 15:33:09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